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결승골 기성용!’ 헐시티 상대로 리그 3호
입력 2014.12.21 (07:18) 수정 2014.12.21 (09:35)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스완지시티에서 활약하는 국가대표 미드필더 기성용(25)이 리그 3호 골을 터뜨렸다.

기성용은 21일(한국시간) 영국 헐시티의 KC스타디움에서 열린 2014-2015시즌 프리미어리그 17라운드 헐시티와의 원정 경기에서 전반 15분에 팀 선제골의 주인공이 됐다.

이날 기성용의 골에는 운이 따랐다. 존조 셸비의 중거리슛이 기성용의 몸에 맞고 굴절되면서 그대로 골로 연결된 것이다.

선발로 출전한 기성용은 3일 퀸스파크 레인저스를 상대로 시즌 2호 골을 넣은 이후 18일 만에 시즌 세 번째 골을 기록했다.

그는 8월16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시즌 개막 전에서 첫 골을 넣은 바 있다.

스완지시티는 기성용의 '행운의 골'을 끝까지 잘 지키면서 결국 1-0으로 헐시티를 물리쳤다.

기성용은 이날 경기가 끝날 때까지 전·후반 90분을 모두 소화했다.

7승4무6패로 승점 25를 기록한 스완지시티는 20개 구단 가운데 8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

퀸스파크 레인저스의 수비수 윤석영은 웨스트브롬과의 홈 경기에 선발로 나왔지만 전반 30분에 클린트 힐과 교체됐다.

윤석영은 경기 도중 발목을 다쳐 벤치로 물러나 아시안컵 국가대표 소집을 앞두고 부상 정도에 팬들의 관심이 쏠리게 됐다.

퀸스파크 레인저스는 후반 41분에 터진 찰리 오스틴의 결승골에 힘입어 3-2로 이겼다. 오스틴은 이날 해트트릭을 작성했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2부리그 카디프시티의 김보경은 브렌트포드와의 홈 경기에 결장했다.

카디프시티는 브렌트포드와 난타전 끝에 2-3으로 졌다.
  • ‘결승골 기성용!’ 헐시티 상대로 리그 3호
    • 입력 2014-12-21 07:18:00
    • 수정2014-12-21 09:35:47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스완지시티에서 활약하는 국가대표 미드필더 기성용(25)이 리그 3호 골을 터뜨렸다.

기성용은 21일(한국시간) 영국 헐시티의 KC스타디움에서 열린 2014-2015시즌 프리미어리그 17라운드 헐시티와의 원정 경기에서 전반 15분에 팀 선제골의 주인공이 됐다.

이날 기성용의 골에는 운이 따랐다. 존조 셸비의 중거리슛이 기성용의 몸에 맞고 굴절되면서 그대로 골로 연결된 것이다.

선발로 출전한 기성용은 3일 퀸스파크 레인저스를 상대로 시즌 2호 골을 넣은 이후 18일 만에 시즌 세 번째 골을 기록했다.

그는 8월16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시즌 개막 전에서 첫 골을 넣은 바 있다.

스완지시티는 기성용의 '행운의 골'을 끝까지 잘 지키면서 결국 1-0으로 헐시티를 물리쳤다.

기성용은 이날 경기가 끝날 때까지 전·후반 90분을 모두 소화했다.

7승4무6패로 승점 25를 기록한 스완지시티는 20개 구단 가운데 8위로 한 계단 올라섰다.

퀸스파크 레인저스의 수비수 윤석영은 웨스트브롬과의 홈 경기에 선발로 나왔지만 전반 30분에 클린트 힐과 교체됐다.

윤석영은 경기 도중 발목을 다쳐 벤치로 물러나 아시안컵 국가대표 소집을 앞두고 부상 정도에 팬들의 관심이 쏠리게 됐다.

퀸스파크 레인저스는 후반 41분에 터진 찰리 오스틴의 결승골에 힘입어 3-2로 이겼다. 오스틴은 이날 해트트릭을 작성했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2부리그 카디프시티의 김보경은 브렌트포드와의 홈 경기에 결장했다.

카디프시티는 브렌트포드와 난타전 끝에 2-3으로 졌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