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낮기온 어제보다 올라…서울 1.7도·대전 3.1도
입력 2014.12.23 (15:30) 연합뉴스
때이른 한파가 물러가고 예년기온을 되찾았다.

23일 전국에 구름이 많이 낀 가운데 낮 기온은 전날보다 올라 비교적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오후 3시 현재 서울의 기온은 1.7도로 전날 같은 시각보다 1.2도 높다.

파주 1.7도, 인천 4.1도, 춘천 영하 2.7도, 강릉 6.4도, 청주 2.5도, 대전 3.1도, 광주 7.3도, 대구 7.3도, 제주 10.5도, 부산 8.7도 등 전날보다 2∼4도 가량 올랐다.

기상청은 당분간은 큰 눈 소식 없이 예년 수준의 겨울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크리스마스 전날인 24일에는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오후에 맑아질 것으로 예보됐다.

경기 동부와 강원(동해안 제외), 충북 북부에는 새벽에 비 또는 눈이 오겠고, 중부 지역에는 새벽부터 오전 사이에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4도에서 영상 4도, 낮 최고기온은 2도에서 12도로 예상된다.

크리스마스인 25일에는 전국이 대체로 맑을 것으로 보인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3도에서 0도로 '반짝' 추위가 찾아오겠지만, 낮 최고기온은 영하 1도에서 영상 7도로 예년 수준을 되찾겠다.
  • 낮기온 어제보다 올라…서울 1.7도·대전 3.1도
    • 입력 2014-12-23 15:30:03
    연합뉴스
때이른 한파가 물러가고 예년기온을 되찾았다.

23일 전국에 구름이 많이 낀 가운데 낮 기온은 전날보다 올라 비교적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오후 3시 현재 서울의 기온은 1.7도로 전날 같은 시각보다 1.2도 높다.

파주 1.7도, 인천 4.1도, 춘천 영하 2.7도, 강릉 6.4도, 청주 2.5도, 대전 3.1도, 광주 7.3도, 대구 7.3도, 제주 10.5도, 부산 8.7도 등 전날보다 2∼4도 가량 올랐다.

기상청은 당분간은 큰 눈 소식 없이 예년 수준의 겨울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크리스마스 전날인 24일에는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오후에 맑아질 것으로 예보됐다.

경기 동부와 강원(동해안 제외), 충북 북부에는 새벽에 비 또는 눈이 오겠고, 중부 지역에는 새벽부터 오전 사이에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4도에서 영상 4도, 낮 최고기온은 2도에서 12도로 예상된다.

크리스마스인 25일에는 전국이 대체로 맑을 것으로 보인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3도에서 0도로 '반짝' 추위가 찾아오겠지만, 낮 최고기온은 영하 1도에서 영상 7도로 예년 수준을 되찾겠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