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수원 임직원용 여행사이트 악성코드 감염”
입력 2014.12.29 (16:32) 경제
한수원 임직원들이 자주 사용하던 여행 사이트를 통해 한수원 PC가 악성코드에 감염됐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국내 정보보안업체 빛스캔은 지난 7월 한 여행전문사이트가 운영하는 한수원 직원 전용 사이트가 악성 코드에 감염됐었다면서 이를 통해 한수원 임직원들의 PC가 감염됐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빛스캔은 당시 감염에 이용된 악성코드는 파밍과 공인인증서 탈취 기능을 기본으로 하는 트로이 목마로 확인됐다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지능형 지속 공격, 즉 APT 방식으로 하드 디스크를 파괴해온 이번 한수원 해킹과는 공격 방식이 다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한수원 임직원용 여행사이트 악성코드 감염”
    • 입력 2014-12-29 16:32:59
    경제
한수원 임직원들이 자주 사용하던 여행 사이트를 통해 한수원 PC가 악성코드에 감염됐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국내 정보보안업체 빛스캔은 지난 7월 한 여행전문사이트가 운영하는 한수원 직원 전용 사이트가 악성 코드에 감염됐었다면서 이를 통해 한수원 임직원들의 PC가 감염됐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빛스캔은 당시 감염에 이용된 악성코드는 파밍과 공인인증서 탈취 기능을 기본으로 하는 트로이 목마로 확인됐다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지능형 지속 공격, 즉 APT 방식으로 하드 디스크를 파괴해온 이번 한수원 해킹과는 공격 방식이 다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