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2월 29일] 미리보는 KBS뉴스9
입력 2014.12.29 (20:22) 수정 2014.12.29 (20:35)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정부, 남북 당국 회담 제의…'귀국 열차' 동승

정부가 상호 관심사를 논의하기 위해 다음 달 중 남북 당국 간 회담을 열자고 북한에 전격 제의했습니다. KBS 취재진은 러시아 파견 북한 근로자들의 귀국 열차를 동승취재했습니다.

‘부동산 3법’ 등 처리…강남 재건축 ‘꿈틀’

국회가 올해 마지막 본회의를 열어 부동산 3법 등 140여 건의 안건을 처리했습니다. 서울 강남 재건축 단지에서 기대감이 커지고 있지만 그 효과가 일부 지역에 국한될 것이란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최장 4년까지 계약 연장”…노사는 반발

고용노동부가 35세 이상 비정규직 근로자가 최대 4년까지 계약을 연장할 수 있게 하는 대책을 내놨지만 노사 모두 반발하고 나서 협상에 난항이 예상됩니다.

중국발 스모그에 전국 미세 먼지 ‘비상’

중국발 스모그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 지방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평소보다 최고 8배까지 치솟았습니다.

서울에는 이번 겨울 처음으로 초미세먼지 주의보까지 내려졌습니다.

잇따른 ‘권력형 성추행’…대책은?

올 한해 전직 국회의장과 교수 등 사회 지도층 인사들이 상대적 약자를 성추행하는 파렴치한 사건이 잇따라 발생했습니다. 권력형 성추행이 끊이지 않는 이유와 대책을 취재했습니다.

9시 뉴스에서 뵙겠습니다.
  • [12월 29일] 미리보는 KBS뉴스9
    • 입력 2014-12-29 18:45:22
    • 수정2014-12-29 20:35:47
    뉴스
정부, 남북 당국 회담 제의…'귀국 열차' 동승

정부가 상호 관심사를 논의하기 위해 다음 달 중 남북 당국 간 회담을 열자고 북한에 전격 제의했습니다. KBS 취재진은 러시아 파견 북한 근로자들의 귀국 열차를 동승취재했습니다.

‘부동산 3법’ 등 처리…강남 재건축 ‘꿈틀’

국회가 올해 마지막 본회의를 열어 부동산 3법 등 140여 건의 안건을 처리했습니다. 서울 강남 재건축 단지에서 기대감이 커지고 있지만 그 효과가 일부 지역에 국한될 것이란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최장 4년까지 계약 연장”…노사는 반발

고용노동부가 35세 이상 비정규직 근로자가 최대 4년까지 계약을 연장할 수 있게 하는 대책을 내놨지만 노사 모두 반발하고 나서 협상에 난항이 예상됩니다.

중국발 스모그에 전국 미세 먼지 ‘비상’

중국발 스모그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 지방에서 미세먼지 농도가 평소보다 최고 8배까지 치솟았습니다.

서울에는 이번 겨울 처음으로 초미세먼지 주의보까지 내려졌습니다.

잇따른 ‘권력형 성추행’…대책은?

올 한해 전직 국회의장과 교수 등 사회 지도층 인사들이 상대적 약자를 성추행하는 파렴치한 사건이 잇따라 발생했습니다. 권력형 성추행이 끊이지 않는 이유와 대책을 취재했습니다.

9시 뉴스에서 뵙겠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