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인 ‘뇌 지도’ 완성…뇌경색 쉽게 예측
입력 2014.12.29 (21:43) 수정 2014.12.29 (22:34) 뉴스9(경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겨울철, 노인들에게 특히 위협적인 뇌졸중 같은 뇌혈관 질환을 미리 예측할 수 있는 뇌지도가 처음으로 완성됐습니다.

일반인들도 훨씬 쉽고 정확하게 뇌경색의 가능성이 있는 지를 확인할 수 있게 됐습니다.

보도에 김학재 기자입니다.

<리포트>

급성 뇌경색으로 병원을 찾은 환자입니다.

눈이 침침해지다 실명 위기까지 갔지만 그나마 치료를 일찍 받은게 다행입니다.

<인터뷰> 뇌경색 환자 : "보이지가 않아요. 이쪽 눈은 흐려지고..."

뇌졸중은 국내 사망원인중 두번째를 차지할 정도로 발병 환자가 늘고 있는 추세입니다.

한 뇌경색 환자의 MRI 사진입니다.

빨갛게 표시된 부분이 뇌혈관이 막혀 뇌세포가 손상된 곳입니다.

국내 연구진이 급성 뇌경색 환자 약 2,700명의 MRI 사진 6만장을 분석해 뇌 혈관 손상 정도를 등급화한 뇌 지도를 완성했습니다.

기존 검사에서는 뇌경색 심각 정도를 4단계로 판독했지만 이제는 100등까지 순위를 매겨 정확도를 높였습니다.

<인터뷰> 김동억(동국대 일산병원 신경과장) : "우리나라 뇌졸중 환자 100명중에 몇등에 해당한다 상대적으로 석차를 알려주는 시스템입니다."

인터넷으로도 자신의 뇌경색 위험 여부를 쉽게 알수 있습니다.본인의 MRI 사진만 있으면 인터넷에 공개된 이 뇌 지도와 비교해 자신의 뇌 건강 나이를 확인할수 있습니다.

이번에 완성된 한국인 뇌지도는 국제표준에 맞춰 제작돼 전세계 뇌졸중 환자의 치료와 예방에도 활용될 수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KBS 뉴스 김학재입니다.
  • 한국인 ‘뇌 지도’ 완성…뇌경색 쉽게 예측
    • 입력 2014-12-29 20:50:08
    • 수정2014-12-29 22:34:32
    뉴스9(경인)
<앵커 멘트>

겨울철, 노인들에게 특히 위협적인 뇌졸중 같은 뇌혈관 질환을 미리 예측할 수 있는 뇌지도가 처음으로 완성됐습니다.

일반인들도 훨씬 쉽고 정확하게 뇌경색의 가능성이 있는 지를 확인할 수 있게 됐습니다.

보도에 김학재 기자입니다.

<리포트>

급성 뇌경색으로 병원을 찾은 환자입니다.

눈이 침침해지다 실명 위기까지 갔지만 그나마 치료를 일찍 받은게 다행입니다.

<인터뷰> 뇌경색 환자 : "보이지가 않아요. 이쪽 눈은 흐려지고..."

뇌졸중은 국내 사망원인중 두번째를 차지할 정도로 발병 환자가 늘고 있는 추세입니다.

한 뇌경색 환자의 MRI 사진입니다.

빨갛게 표시된 부분이 뇌혈관이 막혀 뇌세포가 손상된 곳입니다.

국내 연구진이 급성 뇌경색 환자 약 2,700명의 MRI 사진 6만장을 분석해 뇌 혈관 손상 정도를 등급화한 뇌 지도를 완성했습니다.

기존 검사에서는 뇌경색 심각 정도를 4단계로 판독했지만 이제는 100등까지 순위를 매겨 정확도를 높였습니다.

<인터뷰> 김동억(동국대 일산병원 신경과장) : "우리나라 뇌졸중 환자 100명중에 몇등에 해당한다 상대적으로 석차를 알려주는 시스템입니다."

인터넷으로도 자신의 뇌경색 위험 여부를 쉽게 알수 있습니다.본인의 MRI 사진만 있으면 인터넷에 공개된 이 뇌 지도와 비교해 자신의 뇌 건강 나이를 확인할수 있습니다.

이번에 완성된 한국인 뇌지도는 국제표준에 맞춰 제작돼 전세계 뇌졸중 환자의 치료와 예방에도 활용될 수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KBS 뉴스 김학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경인)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