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새해 첫날 해맞이 등산객 산악사고 잇따라
입력 2015.01.01 (15:56) 수정 2015.01.01 (18:32) 사회
새해 첫날 해돋이를 보기 위한 등산객들의 발길이 이어지면서 산악 사고가 잇따랐습니다.

오늘 오전 9시쯤 서울 중랑구 용마산에서 37살 김 모 씨가 호흡 곤란으로 쓰러져 소방헬기로 구조돼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청계산에서도 오늘 오전 7시 반쯤 해돋이를 보러 온 등산객이 현기증을 호소해 구급대가 출동했고, 오전 10시쯤엔 또 다른 등산객이 다리를 다쳐 구조됐습니다.

북한산에서도 오전 7시 20분쯤 한 등산객이 저체온증을 호소하다 구조됐습니다.
  • 새해 첫날 해맞이 등산객 산악사고 잇따라
    • 입력 2015-01-01 15:56:55
    • 수정2015-01-01 18:32:28
    사회
새해 첫날 해돋이를 보기 위한 등산객들의 발길이 이어지면서 산악 사고가 잇따랐습니다.

오늘 오전 9시쯤 서울 중랑구 용마산에서 37살 김 모 씨가 호흡 곤란으로 쓰러져 소방헬기로 구조돼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청계산에서도 오늘 오전 7시 반쯤 해돋이를 보러 온 등산객이 현기증을 호소해 구급대가 출동했고, 오전 10시쯤엔 또 다른 등산객이 다리를 다쳐 구조됐습니다.

북한산에서도 오전 7시 20분쯤 한 등산객이 저체온증을 호소하다 구조됐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