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상의 창] ‘세계 기록’ 깬 호주 자동차 축제
입력 2015.01.05 (06:45) 수정 2015.01.05 (07:17)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인터넷으로 보는 <세상의 창>입니다.

호주의 한 자동차 연례 축제에서 기존 세계 기록을 깨뜨린 행사가 펼쳐졌습니다.

지금 바로 만나보시죠.

<리포트>

수천 명의 관중이 모인 자동차 경주장!

호주 수도 '캔버라'에서 열린 '써머내츠' 자동차 축제 행사인데요.

시작 신호와 동시에 연기를 뿜어내는 수 십대의 자동차들!

자세히 보니, 자동차 배기가스가 아닌 타이어와 노면이 마찰하면서 생기는 연기인데요.

타이어의 접지력과 마찰력을 높이는 경주 기술 이른바 '번아웃'을 동시에 시연한 겁니다.

색색의 연기가 어우러지며 폭발 직전 화산처럼 경기장 전체를 단숨에 뒤덮어 버리는데요.

행사에 참가한 107대의 차량 중 103대가 한 곳에서 한 번에 '번아웃' 기술에 성공하면서 이 분야의 기네스북 세계 기록까지 경신했습니다.

축제를 찾은 사람들에게 정말 보기 드문 볼거리를 선사했네요.
  • [세상의 창] ‘세계 기록’ 깬 호주 자동차 축제
    • 입력 2015-01-05 06:47:41
    • 수정2015-01-05 07:17:48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인터넷으로 보는 <세상의 창>입니다.

호주의 한 자동차 연례 축제에서 기존 세계 기록을 깨뜨린 행사가 펼쳐졌습니다.

지금 바로 만나보시죠.

<리포트>

수천 명의 관중이 모인 자동차 경주장!

호주 수도 '캔버라'에서 열린 '써머내츠' 자동차 축제 행사인데요.

시작 신호와 동시에 연기를 뿜어내는 수 십대의 자동차들!

자세히 보니, 자동차 배기가스가 아닌 타이어와 노면이 마찰하면서 생기는 연기인데요.

타이어의 접지력과 마찰력을 높이는 경주 기술 이른바 '번아웃'을 동시에 시연한 겁니다.

색색의 연기가 어우러지며 폭발 직전 화산처럼 경기장 전체를 단숨에 뒤덮어 버리는데요.

행사에 참가한 107대의 차량 중 103대가 한 곳에서 한 번에 '번아웃' 기술에 성공하면서 이 분야의 기네스북 세계 기록까지 경신했습니다.

축제를 찾은 사람들에게 정말 보기 드문 볼거리를 선사했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