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신규 취업자 월 평균 54만 명↑…12년 만에 최대 예상
입력 2015.01.05 (09:36) 수정 2015.01.05 (17:49) 경제
지난해 신규 취업자 수가 54만 명 정도 증가해 12년 만에 최대치를 기록할 것으로 보입니다.

통계청 조사 결과 지난해 1월부터 11월까지 신규 취업자는 월 평균 54만 3천명이 늘어 2002년 이후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이 달 중순 발표되는 지난달 취업자 수가 전 달 수준인 43만 8천명 정도 증가할 경우 한 달 평균 53만 명대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하지만 생산 주력계층인 30대는 감소한 반면 5,60대 취업자가 늘었고 정규직보다 비정규직이 더 많이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 지난해 신규 취업자 월 평균 54만 명↑…12년 만에 최대 예상
    • 입력 2015-01-05 09:36:47
    • 수정2015-01-05 17:49:46
    경제
지난해 신규 취업자 수가 54만 명 정도 증가해 12년 만에 최대치를 기록할 것으로 보입니다.

통계청 조사 결과 지난해 1월부터 11월까지 신규 취업자는 월 평균 54만 3천명이 늘어 2002년 이후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습니다.

이 달 중순 발표되는 지난달 취업자 수가 전 달 수준인 43만 8천명 정도 증가할 경우 한 달 평균 53만 명대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하지만 생산 주력계층인 30대는 감소한 반면 5,60대 취업자가 늘었고 정규직보다 비정규직이 더 많이 증가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