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성인 3명 중 1명 저녁 외식…아침 외식족도 증가세”
입력 2015.01.05 (10:10) 수정 2015.01.05 (18:59) 연합뉴스
우리나라 성인 3명 중 1명은 저녁식사를 외식하고, 아침에도 외식을 하는 비율이 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단국대학교 식품영양학과 주세영 교수팀은 1998∼2012년 국민건강영양조사의 원시 자료를 바탕으로 19세 이상 성인 5만5천718명을 분석한 결과, 저녁식사를 밖에서 사먹는 비율이 1998년 20%에서 2012년 32%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아침식사 외식 비율도 1998년 7.3%에 불과했으나 2012년에는 13.7%로 늘었다.

조사 결과 국내 성인의 하루 평균 외식 횟수는 0.9회였으며 20대가 1.2회로 가장 많았고 30∼40대가 1.1회로 그 뒤를 이었다.

20대는 가장 외식을 적게 하는 연령대인 75세 이상(0.3회)에 비해 4배나 자주 밖에서 음식을 사먹는 셈이라고 주 교수는 설명했다.

주 교수는 외식횟수 증가로 식생활 건강은 오히려 나빠졌다며 외식을 통한 하루 열량 섭취량은 1998년 948㎉에서 2012년 1063㎉으로, 지방 섭취량은 21.6g에서 27.2g으로, 나트륨 섭취량은 2371㎎에서 2935㎎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지방과 나트륨 섭취량은 1998년과 비교해 각각 26%, 24% 증가한 수치다.

주 교수는 "외식 빈도가 가장 빈번한 20∼30대 고학력 미혼 남성들을 대상으로 식습관 교육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한국영양학회와 대한지역사회영양학회가 발간하는 영문 학술지인 'Nutrition Research and Practice' 최근호에 소개됐다.
  • “성인 3명 중 1명 저녁 외식…아침 외식족도 증가세”
    • 입력 2015-01-05 10:10:58
    • 수정2015-01-05 18:59:10
    연합뉴스
우리나라 성인 3명 중 1명은 저녁식사를 외식하고, 아침에도 외식을 하는 비율이 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단국대학교 식품영양학과 주세영 교수팀은 1998∼2012년 국민건강영양조사의 원시 자료를 바탕으로 19세 이상 성인 5만5천718명을 분석한 결과, 저녁식사를 밖에서 사먹는 비율이 1998년 20%에서 2012년 32%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아침식사 외식 비율도 1998년 7.3%에 불과했으나 2012년에는 13.7%로 늘었다.

조사 결과 국내 성인의 하루 평균 외식 횟수는 0.9회였으며 20대가 1.2회로 가장 많았고 30∼40대가 1.1회로 그 뒤를 이었다.

20대는 가장 외식을 적게 하는 연령대인 75세 이상(0.3회)에 비해 4배나 자주 밖에서 음식을 사먹는 셈이라고 주 교수는 설명했다.

주 교수는 외식횟수 증가로 식생활 건강은 오히려 나빠졌다며 외식을 통한 하루 열량 섭취량은 1998년 948㎉에서 2012년 1063㎉으로, 지방 섭취량은 21.6g에서 27.2g으로, 나트륨 섭취량은 2371㎎에서 2935㎎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지방과 나트륨 섭취량은 1998년과 비교해 각각 26%, 24% 증가한 수치다.

주 교수는 "외식 빈도가 가장 빈번한 20∼30대 고학력 미혼 남성들을 대상으로 식습관 교육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한국영양학회와 대한지역사회영양학회가 발간하는 영문 학술지인 'Nutrition Research and Practice' 최근호에 소개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