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연예] ‘가족끼리’ 박형식, 아버지 유동근 시한부에 ‘폭풍오열’
입력 2015.01.05 (10:17) 방송·연예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4일, 방송된 KBS 2TV <가족끼리 왜 이래>(연출 전창근|극본 강은경) 41회에서 차달봉(박형식 분)이 차순봉(유동근 분)의 병환을 알았다.

가업을 잇는 문제로 차달봉이 차순봉과 다툰 상황. 차순봉이 쓰러지자 차강재(윤박 분)와 차강심(김현주 분)이 이야기를 나눴다. “달봉이한테는 말을 해줘야 하는 거 아니냐”는 차강심에게 차강재는 “인턴 레지던트부터 지금부터 거쳐 간 환자들이 1500명이 넘는데 내가 살려낸 환자들이 절반이 넘는다. 그런데 정작 내 아버지를 위해서는 아무것도 해준 게 없다”며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꺼냈다.

“나는 왜 의사가 된 거지? 내 아버지도 못 고치면서 왜 이딴 게 된 거지?”라는 차강재의 한탄에 차강심은 “달봉이한테는 언제 얘기 할 거니? 계속 저렇게 둘 수는 없잖아”라고 의견을 제시했다. 차강재는 차강심의 의견에 반발해 “그 녀석은 도무지 안심이 안 돼. 틀림없이 울고, 불고, 짜고 아버지 비롯해서 여러 사람 피곤하게 만들 거다”라고 확신했다.

“마음의 준비 할 시간은 줘야 한다”는 차강심의 말에 그동안 잠자코 이야기를 듣고 있던 차달봉이 나섰다. “무슨 마음의 준비를 해? 아버지 못 고치다니? 형은 허리 고치는 의사가 아니라, 형은……”이라며 차달봉이 말을 잇지 못했다. 차달봉은 “뭐야? 또 나만 모르는 다른 비밀이 있는 거야?”라고 의문을 품었다.

이에 차강재가 “네가 짐작한 대로다. 아버지 얼마 못 사신다”고 직구 멘트로 차달봉을 놀라게 했다. 차강재의 충격고백에 차달봉은 “그걸 왜 이제 얘기해? 그걸 왜 이제 얘기 하냐고 이 자식아? 야!!!”라며 차강재의 멱살을 잡고 폭풍오열했다.

한편, 가족 성장드라마 <가족끼리 왜 이래>는 매주 토, 일요일 7시 55분 KBS 2TV에서 방송된다.
  • [연예] ‘가족끼리’ 박형식, 아버지 유동근 시한부에 ‘폭풍오열’
    • 입력 2015-01-05 10:17:38
    방송·연예
4일, 방송된 KBS 2TV <가족끼리 왜 이래>(연출 전창근|극본 강은경) 41회에서 차달봉(박형식 분)이 차순봉(유동근 분)의 병환을 알았다.

가업을 잇는 문제로 차달봉이 차순봉과 다툰 상황. 차순봉이 쓰러지자 차강재(윤박 분)와 차강심(김현주 분)이 이야기를 나눴다. “달봉이한테는 말을 해줘야 하는 거 아니냐”는 차강심에게 차강재는 “인턴 레지던트부터 지금부터 거쳐 간 환자들이 1500명이 넘는데 내가 살려낸 환자들이 절반이 넘는다. 그런데 정작 내 아버지를 위해서는 아무것도 해준 게 없다”며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꺼냈다.

“나는 왜 의사가 된 거지? 내 아버지도 못 고치면서 왜 이딴 게 된 거지?”라는 차강재의 한탄에 차강심은 “달봉이한테는 언제 얘기 할 거니? 계속 저렇게 둘 수는 없잖아”라고 의견을 제시했다. 차강재는 차강심의 의견에 반발해 “그 녀석은 도무지 안심이 안 돼. 틀림없이 울고, 불고, 짜고 아버지 비롯해서 여러 사람 피곤하게 만들 거다”라고 확신했다.

“마음의 준비 할 시간은 줘야 한다”는 차강심의 말에 그동안 잠자코 이야기를 듣고 있던 차달봉이 나섰다. “무슨 마음의 준비를 해? 아버지 못 고치다니? 형은 허리 고치는 의사가 아니라, 형은……”이라며 차달봉이 말을 잇지 못했다. 차달봉은 “뭐야? 또 나만 모르는 다른 비밀이 있는 거야?”라고 의문을 품었다.

이에 차강재가 “네가 짐작한 대로다. 아버지 얼마 못 사신다”고 직구 멘트로 차달봉을 놀라게 했다. 차강재의 충격고백에 차달봉은 “그걸 왜 이제 얘기해? 그걸 왜 이제 얘기 하냐고 이 자식아? 야!!!”라며 차강재의 멱살을 잡고 폭풍오열했다.

한편, 가족 성장드라마 <가족끼리 왜 이래>는 매주 토, 일요일 7시 55분 KBS 2TV에서 방송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