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대한항공 조현아 ‘땅콩 회항’ 파문
조양호 회장 “‘땅콩회항 사건’ 국민과 임직원에 사과”
입력 2015.01.05 (10:24) 수정 2015.01.05 (17:49) 경제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의 이른바 '땅콩 회항'사건과 관련해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국민과 임직원에게 다시 사과했습니다.

조 회장은 오늘 서울 대한항공 본사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지난해 일어난 불미스러운 사건에 대한 국민과 고객의 질책을 달게 받아 더 나은 기업이 되겠다고 밝혔습니다.

조 회장은 또 대한항공과 한진그룹 임직원에게도 사과의 뜻을 전하고 새롭게 태어나는 계기로 삼아달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와 함께 회사 운영 전반을 재검해 불합리한 제도와 관행을 바꾸겠다고 말했습니다.
  • 조양호 회장 “‘땅콩회항 사건’ 국민과 임직원에 사과”
    • 입력 2015-01-05 10:24:33
    • 수정2015-01-05 17:49:46
    경제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의 이른바 '땅콩 회항'사건과 관련해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이 국민과 임직원에게 다시 사과했습니다.

조 회장은 오늘 서울 대한항공 본사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지난해 일어난 불미스러운 사건에 대한 국민과 고객의 질책을 달게 받아 더 나은 기업이 되겠다고 밝혔습니다.

조 회장은 또 대한항공과 한진그룹 임직원에게도 사과의 뜻을 전하고 새롭게 태어나는 계기로 삼아달라고 강조했습니다.

이와 함께 회사 운영 전반을 재검해 불합리한 제도와 관행을 바꾸겠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