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상하이 압사사고 희생자 가족, 시신 인도 요구 시위”
입력 2015.01.05 (11:32) 수정 2015.01.05 (18:54) 국제
중국 상하이 신년맞이 행사장에서 발생한 압사 사고 희생자의 가족들이 상하이 시 당국에 시신 인도를 요구하며 시위를 벌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중국인 희생자의 친척 수십 명이 어제 상하이 시 정부 건물 밖에서 보상과 시신 인도를 요구하며 시위를 벌였지만 당국이 사고 조사를 이유로 시신 인도를 거부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압사 사고로 숨진 36명 중 말레이시아인과 대만인의 시신은 각자 본국으로 인도됐지만 중국인 희생자의 시신은 여전히 영안실에 보관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상하이 압사사고 희생자 가족, 시신 인도 요구 시위”
    • 입력 2015-01-05 11:32:06
    • 수정2015-01-05 18:54:33
    국제
중국 상하이 신년맞이 행사장에서 발생한 압사 사고 희생자의 가족들이 상하이 시 당국에 시신 인도를 요구하며 시위를 벌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중국인 희생자의 친척 수십 명이 어제 상하이 시 정부 건물 밖에서 보상과 시신 인도를 요구하며 시위를 벌였지만 당국이 사고 조사를 이유로 시신 인도를 거부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압사 사고로 숨진 36명 중 말레이시아인과 대만인의 시신은 각자 본국으로 인도됐지만 중국인 희생자의 시신은 여전히 영안실에 보관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