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수도권 아파트 평균 거래가격은 3억 천만 원”
입력 2015.01.05 (13:35) 수정 2015.01.05 (17:38) 경제
지난해 수도권 아파트의 평균 거래 가격은 3억 천만 원 선이고, 전용면적 60∼85㎡가 가장 많이 팔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 114는 지난해 1월부터 10월 말까지 수도권 아파트의 실거래가 자료 22만8천여 건을 분석한 결과 아파트의 가구당 거래가격은 평균 3억945만 원이었다고 밝혔습니다.

면적대별로 보면 전용면적 85㎡ 이하의 거래량이 18만 8천여 건으로 전체의 83%를 차지했습니다.

이 가운데 전용면적 60∼85㎡의 거래량이 9만 5천여 건으로 가장 많았고, 60㎡ 이하도 9만 3천여 건이 거래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지난해 수도권 아파트 평균 거래가격은 3억 천만 원”
    • 입력 2015-01-05 13:35:54
    • 수정2015-01-05 17:38:34
    경제
지난해 수도권 아파트의 평균 거래 가격은 3억 천만 원 선이고, 전용면적 60∼85㎡가 가장 많이 팔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 114는 지난해 1월부터 10월 말까지 수도권 아파트의 실거래가 자료 22만8천여 건을 분석한 결과 아파트의 가구당 거래가격은 평균 3억945만 원이었다고 밝혔습니다.

면적대별로 보면 전용면적 85㎡ 이하의 거래량이 18만 8천여 건으로 전체의 83%를 차지했습니다.

이 가운데 전용면적 60∼85㎡의 거래량이 9만 5천여 건으로 가장 많았고, 60㎡ 이하도 9만 3천여 건이 거래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