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농협금융, 광화문에 복합점포 1호 오픈
입력 2015.01.05 (14:16) 경제
은행과 증권사의 구분을 없애 한 공간에서 예적금과 펀드에 가입할 수 있는 복합 점포가 처음으로 문을 열었습니다.

NH농협금융은 국내 1호 복합 점포인 NH농협금융 플러스 센터가 서울 광화문에 개점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점포에서는 은행과 증권사 간 구분이 없으며 소비자들은 공동 상담실에서 은행과 증권사 직원이 함께 모여 자산 관리에 대한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지금도 신한과 KB 등 7개 금융사들은 60여개 복합점포를 운영하고 있지만 증권사와 은행 간에 칸막이를 설치해, 은행 업무를 본 뒤 증권 투자를 하려면 다른 영업 창구로 자리를 이동해야만 했습니다.

농협금융은 광화문점을 시작으로 올해 전국 주요 도시에 복합점포 10여 곳을 열 계획입니다.
  • 농협금융, 광화문에 복합점포 1호 오픈
    • 입력 2015-01-05 14:16:32
    경제
은행과 증권사의 구분을 없애 한 공간에서 예적금과 펀드에 가입할 수 있는 복합 점포가 처음으로 문을 열었습니다.

NH농협금융은 국내 1호 복합 점포인 NH농협금융 플러스 센터가 서울 광화문에 개점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점포에서는 은행과 증권사 간 구분이 없으며 소비자들은 공동 상담실에서 은행과 증권사 직원이 함께 모여 자산 관리에 대한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지금도 신한과 KB 등 7개 금융사들은 60여개 복합점포를 운영하고 있지만 증권사와 은행 간에 칸막이를 설치해, 은행 업무를 본 뒤 증권 투자를 하려면 다른 영업 창구로 자리를 이동해야만 했습니다.

농협금융은 광화문점을 시작으로 올해 전국 주요 도시에 복합점포 10여 곳을 열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