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자 축구대표팀, 월드컵 16강 향한 새해 첫 훈련 소화
입력 2015.01.05 (18:32) 국가대표팀
12년 만에 월드컵에 나서는 여자축구 대표팀이 새해 첫 훈련을 시작했습니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여자 대표팀은 파주 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에서 소집돼 오는 6월에 열리는 여자 월드컵 16강 진출이라는 목표를 향한 첫 훈련에 나섰습니다.

여자 대표팀의 공격수 박은선은 월드컵에서의 첫 승, 나아가 16강 진출을 목표로 한다며 지난 2003년 대회 때는 지나치게 긴장했지만 이번에는 제 실력을 발휘하겠다고 각오를 밝혔습니다.

여자 대표팀은 잉글랜드 첼시에서 뛰는 지소연과 러시아 무대에서 활약중인 박은선 등 정예 멤버 20명을 모두 소집해 오는 11일부터 중국에서 열리는 4개국 친선 대회에서 실전 감각을 끌어올릴 계획입니다.
  • 여자 축구대표팀, 월드컵 16강 향한 새해 첫 훈련 소화
    • 입력 2015-01-05 18:32:06
    국가대표팀
12년 만에 월드컵에 나서는 여자축구 대표팀이 새해 첫 훈련을 시작했습니다.

윤덕여 감독이 이끄는 여자 대표팀은 파주 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에서 소집돼 오는 6월에 열리는 여자 월드컵 16강 진출이라는 목표를 향한 첫 훈련에 나섰습니다.

여자 대표팀의 공격수 박은선은 월드컵에서의 첫 승, 나아가 16강 진출을 목표로 한다며 지난 2003년 대회 때는 지나치게 긴장했지만 이번에는 제 실력을 발휘하겠다고 각오를 밝혔습니다.

여자 대표팀은 잉글랜드 첼시에서 뛰는 지소연과 러시아 무대에서 활약중인 박은선 등 정예 멤버 20명을 모두 소집해 오는 11일부터 중국에서 열리는 4개국 친선 대회에서 실전 감각을 끌어올릴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