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 대통령, 4대 분야 구조개혁…가계 부동산 대출 부담 완화 추진
입력 2015.01.05 (19:05) 정치
박근혜 대통령은 노동과 금융, 교육, 공공기관 등 4대 핵심 분야 구조 개혁을 통해 경제 체질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경제계 신년 인사회에서 노동시장 개혁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과제라며 노사가 대승적 차원에서 조금씩 양보해 대타협을 이뤄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어 금융산업은 보신주의에서 벗어나 실물 경제로의 자금 순환을 촉진하고 창조경제를 뒷받침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교육 혁신을 통해 산업 수요에 맞게 정원을 조정하는 대학에는 인센티브를 강화하고, 공공기관은 부채 감축 등 그 간의 성과를 바탕으로 생산성 향상을 위한 2단계 정상화를 적극 추진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올해는 국민들이 경기 회복을 체감할 수 있도록 재정을 조기 집행해서 내수 경기 회복 여건을 조성하고 투자 활성화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소비 활성화를 위해서는 부동산 대출 부담을 줄여 가계 소득을 안정적으로 뒷받침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를 위해 기존의 단기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을 장기 고정금리로 전환하는 등 가계부채 구조를 개선하고 민간 주도의 장기 임대주택 공급도 늘려 주거비 인하로 이어지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올해 경제계 신년 인사회에는 한국노총 위원장이 처음 참석했다고 청와대는 밝혔습니다.
  • 박 대통령, 4대 분야 구조개혁…가계 부동산 대출 부담 완화 추진
    • 입력 2015-01-05 19:05:43
    정치
박근혜 대통령은 노동과 금융, 교육, 공공기관 등 4대 핵심 분야 구조 개혁을 통해 경제 체질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경제계 신년 인사회에서 노동시장 개혁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과제라며 노사가 대승적 차원에서 조금씩 양보해 대타협을 이뤄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어 금융산업은 보신주의에서 벗어나 실물 경제로의 자금 순환을 촉진하고 창조경제를 뒷받침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교육 혁신을 통해 산업 수요에 맞게 정원을 조정하는 대학에는 인센티브를 강화하고, 공공기관은 부채 감축 등 그 간의 성과를 바탕으로 생산성 향상을 위한 2단계 정상화를 적극 추진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올해는 국민들이 경기 회복을 체감할 수 있도록 재정을 조기 집행해서 내수 경기 회복 여건을 조성하고 투자 활성화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소비 활성화를 위해서는 부동산 대출 부담을 줄여 가계 소득을 안정적으로 뒷받침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를 위해 기존의 단기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을 장기 고정금리로 전환하는 등 가계부채 구조를 개선하고 민간 주도의 장기 임대주택 공급도 늘려 주거비 인하로 이어지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올해 경제계 신년 인사회에는 한국노총 위원장이 처음 참석했다고 청와대는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