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 “전단 살포 남한 묵인…대화 입장 명백히 해야”
입력 2015.01.07 (05:27) 수정 2015.01.07 (18:34) 정치
북한은 국내 탈북자 단체의 대북전단 살포가 남한 당국의 묵인 속에 이뤄졌다고 주장하며 대화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논평에서 군사분계선 일대에서 감행된 탈북자 단체의 이번 전단 살포도 남한 당국이 제 할 바를 했더라면 미연에 방지됐을 것이라면서 범죄행위에 대한 묵인은 곧 공모 결탁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통신은 이어 남북관계를 다시 파국으로 몰아가겠는지 아니면 진심으로 대화에 나서겠는지 입장을 명백히 하라고 촉구하며, 앞으로 사태를 주시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탈북자 단체인 북한동포직접돕기운동은 지난 5일 밤 경기도 연천과 강원도 철원에서 대북전단 135만 장을 풍선에 매달아 날렸습니다.
  • 북 “전단 살포 남한 묵인…대화 입장 명백히 해야”
    • 입력 2015-01-07 05:27:54
    • 수정2015-01-07 18:34:18
    정치
북한은 국내 탈북자 단체의 대북전단 살포가 남한 당국의 묵인 속에 이뤄졌다고 주장하며 대화에 대한 입장을 명확히 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논평에서 군사분계선 일대에서 감행된 탈북자 단체의 이번 전단 살포도 남한 당국이 제 할 바를 했더라면 미연에 방지됐을 것이라면서 범죄행위에 대한 묵인은 곧 공모 결탁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통신은 이어 남북관계를 다시 파국으로 몰아가겠는지 아니면 진심으로 대화에 나서겠는지 입장을 명백히 하라고 촉구하며, 앞으로 사태를 주시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탈북자 단체인 북한동포직접돕기운동은 지난 5일 밤 경기도 연천과 강원도 철원에서 대북전단 135만 장을 풍선에 매달아 날렸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