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귀찮다며 고층 아파트서 음식물 쓰레기 던진 70대 입건
입력 2015.01.07 (10:33) 수정 2015.01.07 (17:17) 사회
경기 안성경찰서는 '귀찮다'는 이유로 아파트 16층에서 음식물 쓰레기 봉투를 던져 주차돼 있던 차량을 파손한 혐의로 72살 박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박 씨는 지난해 9월부터 경기도 안성시 공도읍 자신이 거주하던 아파트 16층에서 10여 차례에 걸쳐 음식물 쓰레기 봉투를 아래로 던져 주차돼 있던 차량 4대의 앞유리 등을 파손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박 씨는 음식물 쓰레기를 버리기 위해 1층까지 내려가기 귀찮아서 봉투를 던졌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귀찮다며 고층 아파트서 음식물 쓰레기 던진 70대 입건
    • 입력 2015-01-07 10:33:14
    • 수정2015-01-07 17:17:03
    사회
경기 안성경찰서는 '귀찮다'는 이유로 아파트 16층에서 음식물 쓰레기 봉투를 던져 주차돼 있던 차량을 파손한 혐의로 72살 박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박 씨는 지난해 9월부터 경기도 안성시 공도읍 자신이 거주하던 아파트 16층에서 10여 차례에 걸쳐 음식물 쓰레기 봉투를 아래로 던져 주차돼 있던 차량 4대의 앞유리 등을 파손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박 씨는 음식물 쓰레기를 버리기 위해 1층까지 내려가기 귀찮아서 봉투를 던졌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