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법무부, 피해자 돕는 국선 전담 변호사 15명 위촉
입력 2015.01.07 (16:35) 사회
법무부가 성폭력 피해자와 학대 피해 아동을 돕는 국선 전담 변호사 15명을 위촉했습니다.

이들은 앞으로 2년 동안 피해자 지원기관 '해바라기 센터'와 대한법률구조공단에 배치돼 피해자 지원업무를 전담합니다.

피해자 국선 전담 변호사 제도는 성폭력 사건의 수사와 재판에서 피해자에게 법률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2013년 7월 도입됐습니다.

또 지난해 9월 아동 학대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이 시행되면서 성폭력 피해자뿐 아니라 학대 피해 아동도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습니다.
  • 법무부, 피해자 돕는 국선 전담 변호사 15명 위촉
    • 입력 2015-01-07 16:35:25
    사회
법무부가 성폭력 피해자와 학대 피해 아동을 돕는 국선 전담 변호사 15명을 위촉했습니다.

이들은 앞으로 2년 동안 피해자 지원기관 '해바라기 센터'와 대한법률구조공단에 배치돼 피해자 지원업무를 전담합니다.

피해자 국선 전담 변호사 제도는 성폭력 사건의 수사와 재판에서 피해자에게 법률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2013년 7월 도입됐습니다.

또 지난해 9월 아동 학대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이 시행되면서 성폭력 피해자뿐 아니라 학대 피해 아동도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