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CES 최고 상품, 삼성의 사물인터넷 개방”
입력 2015.01.07 (22:02) IT·과학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막한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의 가장 중요한 상품이 삼성전자의 사물인터넷 개방 정책일 수 있다고 미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미 경제주간지, 블룸버그 비지니스위크는 해설 기사를 통해 삼성전자가 5년 내 자사의 사물인터넷 플랫폼을 전면 개방하기로 한데 대해 이같이 평가했습니다.

블룸버그 비즈니스위크는 사물인터넷 기술을 활용해 스마트폰 등으로 가전제품을 제어하는 이른바 '스마트 홈' 분야는 삼성전자와 잘 들어 맞는다고 보도했습니다.

이 매체는 다만 삼성전자가 대부분의 제품에 사물인터넷 기술을 도입하더라도, 소비자들이 관련 기기를 구매하는 데 시간이 더 걸릴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 “올해 CES 최고 상품, 삼성의 사물인터넷 개방”
    • 입력 2015-01-07 22:02:37
    IT·과학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막한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의 가장 중요한 상품이 삼성전자의 사물인터넷 개방 정책일 수 있다고 미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미 경제주간지, 블룸버그 비지니스위크는 해설 기사를 통해 삼성전자가 5년 내 자사의 사물인터넷 플랫폼을 전면 개방하기로 한데 대해 이같이 평가했습니다.

블룸버그 비즈니스위크는 사물인터넷 기술을 활용해 스마트폰 등으로 가전제품을 제어하는 이른바 '스마트 홈' 분야는 삼성전자와 잘 들어 맞는다고 보도했습니다.

이 매체는 다만 삼성전자가 대부분의 제품에 사물인터넷 기술을 도입하더라도, 소비자들이 관련 기기를 구매하는 데 시간이 더 걸릴 수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