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상의 창] 공이 내는 소리에 ‘얼음’
입력 2015.01.13 (06:48) 수정 2015.01.13 (07:31)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추위도 까맣게 잊고 눈밭을 뒹구는 견공!

그런데 입에 문 장난감 공에서 소리가 나자 누가 정지 버튼이라도 누른 듯 그 자리에서 굳어버립니다.

공을 찌그러뜨리면 삑 하고 소리가 난다는 걸 전혀 모르는 모양인지, 소리가 들릴 때마다 어리둥절한 표정을 짓거나 놀라서 공을 떨어뜨리기까지 하는데요.

신나게 뛰어다니다가도 갑자기 얼음이 돼버리는 견공!

공이 내는 소리에 180도 달라지는 모습이 제법 귀엽네요.

지금까지 <세상의 창>이었습니다.
  • [세상의 창] 공이 내는 소리에 ‘얼음’
    • 입력 2015-01-13 06:47:22
    • 수정2015-01-13 07:31:10
    뉴스광장 1부
추위도 까맣게 잊고 눈밭을 뒹구는 견공!

그런데 입에 문 장난감 공에서 소리가 나자 누가 정지 버튼이라도 누른 듯 그 자리에서 굳어버립니다.

공을 찌그러뜨리면 삑 하고 소리가 난다는 걸 전혀 모르는 모양인지, 소리가 들릴 때마다 어리둥절한 표정을 짓거나 놀라서 공을 떨어뜨리기까지 하는데요.

신나게 뛰어다니다가도 갑자기 얼음이 돼버리는 견공!

공이 내는 소리에 180도 달라지는 모습이 제법 귀엽네요.

지금까지 <세상의 창>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