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014년 베스트 공격수’에 호날두·메시·로번
입력 2015.01.13 (07:37) 수정 2015.01.13 (10:53) 연합뉴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 마누엘 노이어(바이에른 뮌헨) 등 국제축구연맹(FIFA)-발롱도르(Ballon d'Or) 최종 후보 3인과 아리언 로번, 필리프 람(이상 바이에른 뮌헨) 등이 2014년 베스트 11에 뽑혔다.

FIFA는 13일(한국시간) 스위스 취리히에서 열린 2014 FIFA-발롱도르 시상식에서 2014년을 빛낸 포지션별 선수 11명을 가렸다.

골키퍼 자리는 독일 국가대표와 바이에른 뮌헨 수문장인 노이어가 차지했고 수비수 자리는 람, 세르히오 라모스(레알 마드리드), 치아구 시우바, 다비드 루이스(이상 파리 생제르맹)에게 돌아갔다.

미드필더 3자리는 안드레스 이니에스타(바르셀로나), 토니 크로스(레알 마드리드), 앙헬 디마리아(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하나씩 차지했고 공격수에는 호날두, 메시에 아리언 로번(바이에른 뮌헨)이 올랐다.

남자축구 올해의 지도자상은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서 독일을 우승으로 이끈 요아힘 뢰브 독일 축구대표팀 감독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또 여자축구 올해의 지도자상도 독일 출신의 랄프 켈러만(볼프스부르크)에게 돌아갔다.

◇ 2014 FIFA 베스트 11


▲ 골키퍼= 마누엘 노이어(독일·바이에른 뮌헨)

▲ 수비수= 필리프 람(독일·바이에른 뮌헨) 세르히오 라모스(스페인·레알 마드리드) 치아구 시우바 다비드 루이스(이상 브라질·이상 파리 생제르맹)

▲ 미드필더= 안드레스 이니에스타(스페인·바르셀로나) 토니 크로스(독일·레알 마드리드) 앙헬 디마리아(아르헨티나·맨체스터 유나이티드)

▲ 공격수= 아리언 로번(네덜란드·바이에른 뮌헨) 크리스티아누 호날두(포르투갈·레알 마드리드)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바르셀로나)
  • ‘2014년 베스트 공격수’에 호날두·메시·로번
    • 입력 2015-01-13 07:37:36
    • 수정2015-01-13 10:53:54
    연합뉴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 마누엘 노이어(바이에른 뮌헨) 등 국제축구연맹(FIFA)-발롱도르(Ballon d'Or) 최종 후보 3인과 아리언 로번, 필리프 람(이상 바이에른 뮌헨) 등이 2014년 베스트 11에 뽑혔다.

FIFA는 13일(한국시간) 스위스 취리히에서 열린 2014 FIFA-발롱도르 시상식에서 2014년을 빛낸 포지션별 선수 11명을 가렸다.

골키퍼 자리는 독일 국가대표와 바이에른 뮌헨 수문장인 노이어가 차지했고 수비수 자리는 람, 세르히오 라모스(레알 마드리드), 치아구 시우바, 다비드 루이스(이상 파리 생제르맹)에게 돌아갔다.

미드필더 3자리는 안드레스 이니에스타(바르셀로나), 토니 크로스(레알 마드리드), 앙헬 디마리아(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하나씩 차지했고 공격수에는 호날두, 메시에 아리언 로번(바이에른 뮌헨)이 올랐다.

남자축구 올해의 지도자상은 2014년 브라질 월드컵에서 독일을 우승으로 이끈 요아힘 뢰브 독일 축구대표팀 감독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또 여자축구 올해의 지도자상도 독일 출신의 랄프 켈러만(볼프스부르크)에게 돌아갔다.

◇ 2014 FIFA 베스트 11


▲ 골키퍼= 마누엘 노이어(독일·바이에른 뮌헨)

▲ 수비수= 필리프 람(독일·바이에른 뮌헨) 세르히오 라모스(스페인·레알 마드리드) 치아구 시우바 다비드 루이스(이상 브라질·이상 파리 생제르맹)

▲ 미드필더= 안드레스 이니에스타(스페인·바르셀로나) 토니 크로스(독일·레알 마드리드) 앙헬 디마리아(아르헨티나·맨체스터 유나이티드)

▲ 공격수= 아리언 로번(네덜란드·바이에른 뮌헨) 크리스티아누 호날두(포르투갈·레알 마드리드)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바르셀로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