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석현준, 6번째 이적…포르투갈 비토리아행
입력 2015.01.13 (14:52) 수정 2015.01.13 (14:52) 연합뉴스
스물 네살의 공격수 석현준이 여섯 번째 축구팀으로의 이적을 감행했다.

포르투갈 프리메라리가의 비토리아 세투발은 13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CD나시오날에서 뛰던 석현준의 영입을 발표했다. 계약기간은 2018년 6월까지 3년이다.

석현준은 "역사가 깊은 비토리아의 유니폼을 입게 돼 영광"이라면서 "팀의 승리를 위해 온 힘을 다할 것을 약속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2009년 '유망주의 산실'로 불리는 네덜란드 아약스에 입단하며 큰 주목을 받은 석현준은 이후 흐로닝언(네덜란드)을 거쳐 2012-2013시즌 포르투갈의 마리티무에서 뛰었다.

그러나 큰 인상은 남기지 못했고 2013-2014시즌을 앞두고 사우디아라비아 알아흘리로 이적해 우려를 사기도 했다.

지난 시즌을 앞두고 포르투갈 리그로 복귀한 석현준은 CD나시오날에서 17경기에 출전해 5골을 넣었다.
  • 석현준, 6번째 이적…포르투갈 비토리아행
    • 입력 2015-01-13 14:52:07
    • 수정2015-01-13 14:52:44
    연합뉴스
스물 네살의 공격수 석현준이 여섯 번째 축구팀으로의 이적을 감행했다.

포르투갈 프리메라리가의 비토리아 세투발은 13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CD나시오날에서 뛰던 석현준의 영입을 발표했다. 계약기간은 2018년 6월까지 3년이다.

석현준은 "역사가 깊은 비토리아의 유니폼을 입게 돼 영광"이라면서 "팀의 승리를 위해 온 힘을 다할 것을 약속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2009년 '유망주의 산실'로 불리는 네덜란드 아약스에 입단하며 큰 주목을 받은 석현준은 이후 흐로닝언(네덜란드)을 거쳐 2012-2013시즌 포르투갈의 마리티무에서 뛰었다.

그러나 큰 인상은 남기지 못했고 2013-2014시즌을 앞두고 사우디아라비아 알아흘리로 이적해 우려를 사기도 했다.

지난 시즌을 앞두고 포르투갈 리그로 복귀한 석현준은 CD나시오날에서 17경기에 출전해 5골을 넣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