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 대통령 “모든 정책은 국민 시각서 바라봐야”
입력 2015.01.13 (17:01) 수정 2015.01.13 (18:11)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박근혜 대통령이 올해 첫 업무보고를 받았습니다.

모든 정책을 국민 시각에서 바라보고 협업을 통해 정책 시너지를 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재원 기자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은 정부의 모든 정책을 국민 시각에서 바라보고 협업을 통해 정책 시너지를 극대화해 달라고 주문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올해 첫 부처 합동 업무보고에서 과거에는 부처 이기주의와 칸막이 때문에 국민들에게 혼란과 불편을 끼친 사례가 있었다며 이 같이 당부했습니다.

또, 올해가 경제를 살릴 마지막 골든타임이라는 인식으로 경제혁신 3개년 계획 실천에 매진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를 위해서는 노동시장 구조 개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노동시장 구조 개선은 선택이 아니라 우리 세대가 꼭 해내야 하는 필수 과제라며 상생의 정신을 발휘해 오는 3월까지 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와 함께 박 대통령은 생산성과 효율성 증대를 위한 2단계 공공기관 정상화를 강력히 추진하는 한편 개혁이 후퇴하는 요요 현상이 나타나지 않도록 전 부처가 노력을 경주해 달라고 말했습니다.

정부 업무보고는 오늘 경제혁신 분야를 시작으로 통일준비, 국가혁신, 국민행복 등의 주제로 오는 22일까지 다섯 차례로 나눠 진행됩니다.

KBS 뉴스 이재원입니다.
  • 박 대통령 “모든 정책은 국민 시각서 바라봐야”
    • 입력 2015-01-13 17:05:47
    • 수정2015-01-13 18:11:57
    뉴스 5
<앵커 멘트>

박근혜 대통령이 올해 첫 업무보고를 받았습니다.

모든 정책을 국민 시각에서 바라보고 협업을 통해 정책 시너지를 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재원 기자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은 정부의 모든 정책을 국민 시각에서 바라보고 협업을 통해 정책 시너지를 극대화해 달라고 주문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올해 첫 부처 합동 업무보고에서 과거에는 부처 이기주의와 칸막이 때문에 국민들에게 혼란과 불편을 끼친 사례가 있었다며 이 같이 당부했습니다.

또, 올해가 경제를 살릴 마지막 골든타임이라는 인식으로 경제혁신 3개년 계획 실천에 매진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를 위해서는 노동시장 구조 개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노동시장 구조 개선은 선택이 아니라 우리 세대가 꼭 해내야 하는 필수 과제라며 상생의 정신을 발휘해 오는 3월까지 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와 함께 박 대통령은 생산성과 효율성 증대를 위한 2단계 공공기관 정상화를 강력히 추진하는 한편 개혁이 후퇴하는 요요 현상이 나타나지 않도록 전 부처가 노력을 경주해 달라고 말했습니다.

정부 업무보고는 오늘 경제혁신 분야를 시작으로 통일준비, 국가혁신, 국민행복 등의 주제로 오는 22일까지 다섯 차례로 나눠 진행됩니다.

KBS 뉴스 이재원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