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스리랑카서 의문의 신장병으로 20년새 2만 명 사망”
입력 2015.01.19 (11:30) 수정 2015.01.19 (16:16) 국제
스리랑카에서 최근 20년 동안 40만 명이 의문의 신장병에 걸리고 이 가운데 2만명이 사망했다고 AP 등 외신이 보도했습니다.

이 신장병은 대부분 북부 중앙주에서 나타나고 있으며 이 지역은 지난 1960~1970년대 근대 농법이 도입된 곳으로 농약이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다고 외신들은 전했습니다.

세계보건기구, WHO는 2년 전 이 병의 원인을 분명하게 찾지 못하고 다만 카드뮴과 농약, 비소가 원인이 될 수 있다는 보고서를 낸 바 있습니다.

WHO는 안전한 식수 공급과 농약 사용 규제를 권장하고 있습니다.
  • “스리랑카서 의문의 신장병으로 20년새 2만 명 사망”
    • 입력 2015-01-19 11:30:44
    • 수정2015-01-19 16:16:48
    국제
스리랑카에서 최근 20년 동안 40만 명이 의문의 신장병에 걸리고 이 가운데 2만명이 사망했다고 AP 등 외신이 보도했습니다.

이 신장병은 대부분 북부 중앙주에서 나타나고 있으며 이 지역은 지난 1960~1970년대 근대 농법이 도입된 곳으로 농약이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다고 외신들은 전했습니다.

세계보건기구, WHO는 2년 전 이 병의 원인을 분명하게 찾지 못하고 다만 카드뮴과 농약, 비소가 원인이 될 수 있다는 보고서를 낸 바 있습니다.

WHO는 안전한 식수 공급과 농약 사용 규제를 권장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