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랜드FC, 골키퍼 김영광 영입
입력 2015.01.19 (13:10) K리그
올 시즌부터 프로축구 2부리그 챌린지리그에 데뷔하는 신생팀 이랜드FC가 국가대표 출신 골키퍼 김영광을 영입했습니다.

이랜드 구단은 프로축구 1부리그 울산에서 활약해 온 김영광을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김영광은 지난 2002년 전남 유니폼을 입고 프로에 데뷔한 뒤 2007년부터 울산에서 뛰다 지난해 경남FC로 임대돼 활약해왔습니다.

K리그 통산 312경기에 출전해 333실점을 기록한 김영광은 지난 2004년 아테네올림픽과 2006년 독일월드컵 등 국가대표 골키퍼로 활약해왔습니다.

이랜드 구단은 "신인 선수가 많은 신생팀에 경험을 불어넣을 적임자"라고 영입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한편 김영광을 이랜드구단으로 보낸 울산은 2008년 베이징올림픽 대표 등을 거친 골키퍼 송유걸을 강원으로부터 영입했습니다.
  • 이랜드FC, 골키퍼 김영광 영입
    • 입력 2015-01-19 13:10:40
    K리그
올 시즌부터 프로축구 2부리그 챌린지리그에 데뷔하는 신생팀 이랜드FC가 국가대표 출신 골키퍼 김영광을 영입했습니다.

이랜드 구단은 프로축구 1부리그 울산에서 활약해 온 김영광을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김영광은 지난 2002년 전남 유니폼을 입고 프로에 데뷔한 뒤 2007년부터 울산에서 뛰다 지난해 경남FC로 임대돼 활약해왔습니다.

K리그 통산 312경기에 출전해 333실점을 기록한 김영광은 지난 2004년 아테네올림픽과 2006년 독일월드컵 등 국가대표 골키퍼로 활약해왔습니다.

이랜드 구단은 "신인 선수가 많은 신생팀에 경험을 불어넣을 적임자"라고 영입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한편 김영광을 이랜드구단으로 보낸 울산은 2008년 베이징올림픽 대표 등을 거친 골키퍼 송유걸을 강원으로부터 영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