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광둥성 정협 위원직 최고 1억 6천만 원에 매매”
입력 2015.01.19 (13:41) 수정 2015.01.19 (16:14) 국제
중국 광둥성에서 최고 정책자문기구인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정협 위원직이 최고 1억6천만 원에 매매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광둥성 정협 위원직이 15만 위안, 약 2천600만 원부터 1억6천400만 원 사이에 매매됐다고 재판 관련 자료를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일부 기업인은 핵심 권력층과의 연결고리를 만들기 위해 정협 위원직을 탐냈으며, 일부는 자신의 아들을 위해 정협 위원직을 샀다고 신문은 전했습니다.

광둥성에서는 주밍궈 전 정협 주석 등 고위 관료 70여 명이 반부패 사정 당국의 조사를 받고 있으며 주 전 주석은 지난 17일 상무위원직을 박탈당했습니다.
  • “중국 광둥성 정협 위원직 최고 1억 6천만 원에 매매”
    • 입력 2015-01-19 13:41:12
    • 수정2015-01-19 16:14:08
    국제
중국 광둥성에서 최고 정책자문기구인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정협 위원직이 최고 1억6천만 원에 매매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광둥성 정협 위원직이 15만 위안, 약 2천600만 원부터 1억6천400만 원 사이에 매매됐다고 재판 관련 자료를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일부 기업인은 핵심 권력층과의 연결고리를 만들기 위해 정협 위원직을 탐냈으며, 일부는 자신의 아들을 위해 정협 위원직을 샀다고 신문은 전했습니다.

광둥성에서는 주밍궈 전 정협 주석 등 고위 관료 70여 명이 반부패 사정 당국의 조사를 받고 있으며 주 전 주석은 지난 17일 상무위원직을 박탈당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