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류 논란’ 신동혁 자서전 출판사 “사실관계 파악 중”
입력 2015.01.19 (15:26) 국제
탈북자 신동혁 씨가 북한 정치범수용소의 증언을 담은 자서전에 일부 오류가 있다고 시인한 데 대해 출판사 측이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신 씨의 자서전 '14호 수용소의 탈출'을 출간한 펭귄북스는 성명을 통해 "사실의 정확한 이해를 위해 자서전 집필자인 블레인 하든과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워싱턴포스트는 17일 신 씨의 자서전 집필자인 블레인 하든의 말을 인용해 신 씨가 자서전 내용의 일부 오류를 시인하고 사과의 뜻을 밝혔다고 보도했습니다.

2002년 발간된 이 책은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목록에 오르고 미국 등 27개국 언어로 번역 출간됐을 정도로 인기를 끌었습니다.
  • ‘오류 논란’ 신동혁 자서전 출판사 “사실관계 파악 중”
    • 입력 2015-01-19 15:26:17
    국제
탈북자 신동혁 씨가 북한 정치범수용소의 증언을 담은 자서전에 일부 오류가 있다고 시인한 데 대해 출판사 측이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신 씨의 자서전 '14호 수용소의 탈출'을 출간한 펭귄북스는 성명을 통해 "사실의 정확한 이해를 위해 자서전 집필자인 블레인 하든과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워싱턴포스트는 17일 신 씨의 자서전 집필자인 블레인 하든의 말을 인용해 신 씨가 자서전 내용의 일부 오류를 시인하고 사과의 뜻을 밝혔다고 보도했습니다.

2002년 발간된 이 책은 뉴욕타임스 베스트셀러 목록에 오르고 미국 등 27개국 언어로 번역 출간됐을 정도로 인기를 끌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