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류길재 “북 대화 의지 의심 않을 수 없는 상황 돼가”
입력 2015.01.19 (17:07) 수정 2015.01.19 (17:29) 정치
류길재 통일부 장관은 북한의 대화 의지에 대해 의심하지 않을 수 없는 상황이 돼가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류 장관은 오늘 정부서울청사에서 가진 내외신 브리핑에서 단정적으로 보고 있지는 않지만 북한이 지난해에는 전단 문제가 중요한 것처럼 얘기를 하다가 최근엔 한미군사훈련을 갖고 얘기를 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류 장관은 이어 북한이 요구하는 그런 문제들이 있기 때문에 남북 대화를 하자는 것 아니냐면서 근본적 차원에서 남북간 불신, 군사적 긴장 문제 등을 해결하기 위한 첫 걸음이 남북 대화라고 강조했습니다.

설 계기 이산가족 상봉과 관련해 류길재 장관은 시간이 자꾸 길어지게 되면 여러가지로 이것이 될 것이냐는 의구심도 들고 정부도 여러 검토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류길재 장관은 또 박근혜 대통령이 업무보고에서 북한이 호응해올 수 있는 여건 마련에 노력해 달라고 당부한 것은 대화 재개를 위해 당국자들이 뭔가 노력해 달라는 차원으로 이해한다고 말했습니다.
  • 류길재 “북 대화 의지 의심 않을 수 없는 상황 돼가”
    • 입력 2015-01-19 17:07:25
    • 수정2015-01-19 17:29:09
    정치
류길재 통일부 장관은 북한의 대화 의지에 대해 의심하지 않을 수 없는 상황이 돼가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류 장관은 오늘 정부서울청사에서 가진 내외신 브리핑에서 단정적으로 보고 있지는 않지만 북한이 지난해에는 전단 문제가 중요한 것처럼 얘기를 하다가 최근엔 한미군사훈련을 갖고 얘기를 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류 장관은 이어 북한이 요구하는 그런 문제들이 있기 때문에 남북 대화를 하자는 것 아니냐면서 근본적 차원에서 남북간 불신, 군사적 긴장 문제 등을 해결하기 위한 첫 걸음이 남북 대화라고 강조했습니다.

설 계기 이산가족 상봉과 관련해 류길재 장관은 시간이 자꾸 길어지게 되면 여러가지로 이것이 될 것이냐는 의구심도 들고 정부도 여러 검토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류길재 장관은 또 박근혜 대통령이 업무보고에서 북한이 호응해올 수 있는 여건 마련에 노력해 달라고 당부한 것은 대화 재개를 위해 당국자들이 뭔가 노력해 달라는 차원으로 이해한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