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 아파트서 소형 폭죽 폭발…1명 부상
입력 2015.01.19 (17:29) 사회
오늘 오후 1시 10분 쯤 경남 밀양시 내이동의 한 아파트 9층에서 소형 폭죽 수십 개가 폭발했습니다.

이 사고로 집 안에 있던 47살 박 모 씨가 얼굴과 손 등을 크게 다치고, 깨진 거실 유리창이 아래로 떨어져 승용차가 파손됐습니다.

경찰은 박 씨가 집 안에서 소형 폭죽을 만들다가 담뱃불을 떨어뜨려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경남 아파트서 소형 폭죽 폭발…1명 부상
    • 입력 2015-01-19 17:29:44
    사회
오늘 오후 1시 10분 쯤 경남 밀양시 내이동의 한 아파트 9층에서 소형 폭죽 수십 개가 폭발했습니다.

이 사고로 집 안에 있던 47살 박 모 씨가 얼굴과 손 등을 크게 다치고, 깨진 거실 유리창이 아래로 떨어져 승용차가 파손됐습니다.

경찰은 박 씨가 집 안에서 소형 폭죽을 만들다가 담뱃불을 떨어뜨려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