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015 AFC 아시안컵
‘깜짝 기자 변신’ 손흥민 “8강 에이스는…”
입력 2015.01.19 (21:47) 수정 2015.01.19 (22:4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아시안컵 우승을 향해 전진하고 있는 축구대표팀의 에이스, 손흥민이 일일 기자로 변신해 빠듯한 일정으로 지친 대표팀 분위기를 끌어올렸습니다.

손흥민은 8강에선 에이스 역할을 톡톡히 해내겠다고 벼르고 있습니다.

박주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활기를 되찾은 손흥민이 무료할법한 조깅 훈련, 깜짝 이벤트로 분위기를 띄웁니다.

<녹취> 손흥민 : "손흥민 기자라고 합니다.이제 선수들 만나서 인터뷰를 해보겠습니다. 신데렐라! 신데렐라~신데렐라~ 어제 결승골 넣었는데 기분 어떻습니까?"

<녹취> 이정협 : "아! 기분이요, 좋습니다!"

손흥민은 대표팀 막내답게 늘 웃음을 잃지 않고 슈틸리케호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습니다.

손흥민은 이번 대회에서 가장 주목받는 스타였지만 감기몸살로 별다른 활약을 하지 못했습니다.

아쉬움이 컸던 만큼 8강부터는 에이스의 면모를 되찾겠다는 각오가 남다릅니다.

<인터뷰> 손흥민 : "8강전부터는 제가 몸상태를 끌어올려서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습니다. 화이팅!!"

8강부터는 단판 승부인만큼 에이스 손흥민의 활약이 절대적으로 중요합니다.

활기를 되찾은 손흥민의 합류로 슈틸리케호의 우승행은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KBS 뉴스 박주미입니다.
  • ‘깜짝 기자 변신’ 손흥민 “8강 에이스는…”
    • 입력 2015-01-19 21:50:38
    • 수정2015-01-19 22:40:17
    뉴스 9
<앵커 멘트>

아시안컵 우승을 향해 전진하고 있는 축구대표팀의 에이스, 손흥민이 일일 기자로 변신해 빠듯한 일정으로 지친 대표팀 분위기를 끌어올렸습니다.

손흥민은 8강에선 에이스 역할을 톡톡히 해내겠다고 벼르고 있습니다.

박주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활기를 되찾은 손흥민이 무료할법한 조깅 훈련, 깜짝 이벤트로 분위기를 띄웁니다.

<녹취> 손흥민 : "손흥민 기자라고 합니다.이제 선수들 만나서 인터뷰를 해보겠습니다. 신데렐라! 신데렐라~신데렐라~ 어제 결승골 넣었는데 기분 어떻습니까?"

<녹취> 이정협 : "아! 기분이요, 좋습니다!"

손흥민은 대표팀 막내답게 늘 웃음을 잃지 않고 슈틸리케호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습니다.

손흥민은 이번 대회에서 가장 주목받는 스타였지만 감기몸살로 별다른 활약을 하지 못했습니다.

아쉬움이 컸던 만큼 8강부터는 에이스의 면모를 되찾겠다는 각오가 남다릅니다.

<인터뷰> 손흥민 : "8강전부터는 제가 몸상태를 끌어올려서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습니다. 화이팅!!"

8강부터는 단판 승부인만큼 에이스 손흥민의 활약이 절대적으로 중요합니다.

활기를 되찾은 손흥민의 합류로 슈틸리케호의 우승행은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됩니다.

KBS 뉴스 박주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