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송해, 구순 기념 전국투어 ‘영원한 유랑청춘’
입력 2015.01.20 (10:42) 수정 2015.01.20 (10:43) 연합뉴스
국내 최고령 MC 송해가 구순(우리나이 90세)을 기념한 전국투어 '송해빅쇼3-영원한 유랑청춘'을 다음달 시작한다.

송해는 설날인 2월19일 서울 잠실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오후 3시와 6시 두 차례 공연한다고 공연기획사 요요기획이 20일 밝혔다.

이어 2월22일 부산시민회관, 3월1일 창원KBS홀에서 공연을 이어간다.

기획사는 "특히 이번에는 1960~80년대 유명한 방송 구성작가 김일태 씨의 연출로 동시대를 함께 살아온 우리네 부모님과 흥남 부두를 함께 떠나와 고단한 삶을 살아온 실향민의 애환을 어루만지며 옛 아련한 추억을 떠올리는 무대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송해는 앞서 2011년 9월 '송해빅쇼'를 선보였으며, 이듬해 '송해빅쇼2'를 진행했다.

기획사는 "송해 씨가 공식 프로필에는 1927년생으로 돼 있지만 이는 6·25 때 북에서 남으로 내려오면서 잘못 기재된 것이고 실제로는 올해 90세를 맞았다"며 "최고령 공연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 송해, 구순 기념 전국투어 ‘영원한 유랑청춘’
    • 입력 2015-01-20 10:42:31
    • 수정2015-01-20 10:43:21
    연합뉴스
국내 최고령 MC 송해가 구순(우리나이 90세)을 기념한 전국투어 '송해빅쇼3-영원한 유랑청춘'을 다음달 시작한다.

송해는 설날인 2월19일 서울 잠실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오후 3시와 6시 두 차례 공연한다고 공연기획사 요요기획이 20일 밝혔다.

이어 2월22일 부산시민회관, 3월1일 창원KBS홀에서 공연을 이어간다.

기획사는 "특히 이번에는 1960~80년대 유명한 방송 구성작가 김일태 씨의 연출로 동시대를 함께 살아온 우리네 부모님과 흥남 부두를 함께 떠나와 고단한 삶을 살아온 실향민의 애환을 어루만지며 옛 아련한 추억을 떠올리는 무대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송해는 앞서 2011년 9월 '송해빅쇼'를 선보였으며, 이듬해 '송해빅쇼2'를 진행했다.

기획사는 "송해 씨가 공식 프로필에는 1927년생으로 돼 있지만 이는 6·25 때 북에서 남으로 내려오면서 잘못 기재된 것이고 실제로는 올해 90세를 맞았다"며 "최고령 공연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