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세균 “당 대표 후보 난타전…전당대회 과열”
입력 2015.01.20 (11:30) 수정 2015.01.20 (14:45) 정치
새정치연합 정세균 상임 고문이 "2·8 전당대회가 당 대표 후보들 간의 난타전으로 과열 양상을 보이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정 고문은 자신의 SNS에 올린 글에서 이같이 밝히고 "상대 후보를 어떻게 공격할 지보다 당원들에게 무엇으로 희망을 줄 것인지 경쟁하는 전당대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전북 출신인 정 고문은 오늘 오후 전북 전주에서 열리는 전당대회 후보 합동 연설회에도 지역구 행사를 이유로 참석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 정세균 “당 대표 후보 난타전…전당대회 과열”
    • 입력 2015-01-20 11:30:32
    • 수정2015-01-20 14:45:04
    정치
새정치연합 정세균 상임 고문이 "2·8 전당대회가 당 대표 후보들 간의 난타전으로 과열 양상을 보이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정 고문은 자신의 SNS에 올린 글에서 이같이 밝히고 "상대 후보를 어떻게 공격할 지보다 당원들에게 무엇으로 희망을 줄 것인지 경쟁하는 전당대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전북 출신인 정 고문은 오늘 오후 전북 전주에서 열리는 전당대회 후보 합동 연설회에도 지역구 행사를 이유로 참석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