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2015 AFC 아시안컵
일본, D조 선두로 8강 진출…이라크 ‘생존’
입력 2015.01.20 (20:18) 수정 2015.01.20 (21:09) 연합뉴스
2015 호주 아시안컵 '우승 후보'중 하나인 일본이 요르단을 꺾고 조별리그 3연승으로 넉넉히 8강에 진출했다.

일본은 20일 호주 멜버른의 렉탱귤러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조별리그 D조 3차전에서 요르단을 2-0으로 꺾었다.

이로써 일본은 조별리그 3전 전승으로 승점 9점을 쌓아 조 1위로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조 2위는 같은 시각 열린 경기에서 팔레스타인에 승리한 이라크(승점6)의 차지가 됐다.

일본은 C조 2위 아랍에미리트(UAE)와, 이라크는 C조 1위 이란과 4강 진출을 놓고 다툰다.

요르단은 반드시 승리해야 조 2위를 바라볼 수 있는 상황이었으나 한 수 위인 일본을 상대로 '모험'을 감행하지는 않았다.

자연스럽게 일본이 우세한 모습을 보였고 선제골도 금방 나왔다.

전반 24분 골지역 왼쪽에서 날린 오카자키 신지(마인츠)의 슈팅이 골키퍼 손을

맞고 반대편으로 흐르자 쇄도해 들어가던 혼다 게이스케(AC밀란)가 골대를 향해 오른발로 공을 가볍게 밀어넣었다.

일본은 후반전 초반 요르단의 거센 측면 공격에 잠시 움츠러들었으나 전세는 바뀌지 않았고 가가와 신지(보루시아 도르트문트)가 추가골까지 꽂았다.

후반 37분 역습 상황에서 무토 요시노리(FC도코)가 왼쪽에서 땅볼 크로스를 넘겨주자 가가와가 골지역 정면에서 오른발을 갖다 대 골망을 흔들었다.

캔버라의 캔버라 스타디움에서는 이라크가 후반 3분 유누스 마흐무드(무적)의 선제골과 후반 43분 아흐메드 야신(오레베로)의 쐐기골로 팔레스타인을 2-0으로 꺾었다.

◇ 조별리그 D조 3차전 전적(20일)

▲ 일본(3승) 2(1-0 1-0)0 요르단(1승2패)

△ 득점 = 혼다 게이스케(전24분) 가가와 신지(후37분·이상 일본)

▲ 이라크(2승1패) 2(0-0 2-0)0 팔레스타인(3패)

△ 득점 = 유누스 마흐무드(후3분) 아흐메드 야신(후43분·이상 이라크)
  • 일본, D조 선두로 8강 진출…이라크 ‘생존’
    • 입력 2015-01-20 20:18:01
    • 수정2015-01-20 21:09:01
    연합뉴스
2015 호주 아시안컵 '우승 후보'중 하나인 일본이 요르단을 꺾고 조별리그 3연승으로 넉넉히 8강에 진출했다.

일본은 20일 호주 멜버른의 렉탱귤러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조별리그 D조 3차전에서 요르단을 2-0으로 꺾었다.

이로써 일본은 조별리그 3전 전승으로 승점 9점을 쌓아 조 1위로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조 2위는 같은 시각 열린 경기에서 팔레스타인에 승리한 이라크(승점6)의 차지가 됐다.

일본은 C조 2위 아랍에미리트(UAE)와, 이라크는 C조 1위 이란과 4강 진출을 놓고 다툰다.

요르단은 반드시 승리해야 조 2위를 바라볼 수 있는 상황이었으나 한 수 위인 일본을 상대로 '모험'을 감행하지는 않았다.

자연스럽게 일본이 우세한 모습을 보였고 선제골도 금방 나왔다.

전반 24분 골지역 왼쪽에서 날린 오카자키 신지(마인츠)의 슈팅이 골키퍼 손을

맞고 반대편으로 흐르자 쇄도해 들어가던 혼다 게이스케(AC밀란)가 골대를 향해 오른발로 공을 가볍게 밀어넣었다.

일본은 후반전 초반 요르단의 거센 측면 공격에 잠시 움츠러들었으나 전세는 바뀌지 않았고 가가와 신지(보루시아 도르트문트)가 추가골까지 꽂았다.

후반 37분 역습 상황에서 무토 요시노리(FC도코)가 왼쪽에서 땅볼 크로스를 넘겨주자 가가와가 골지역 정면에서 오른발을 갖다 대 골망을 흔들었다.

캔버라의 캔버라 스타디움에서는 이라크가 후반 3분 유누스 마흐무드(무적)의 선제골과 후반 43분 아흐메드 야신(오레베로)의 쐐기골로 팔레스타인을 2-0으로 꺾었다.

◇ 조별리그 D조 3차전 전적(20일)

▲ 일본(3승) 2(1-0 1-0)0 요르단(1승2패)

△ 득점 = 혼다 게이스케(전24분) 가가와 신지(후37분·이상 일본)

▲ 이라크(2승1패) 2(0-0 2-0)0 팔레스타인(3패)

△ 득점 = 유누스 마흐무드(후3분) 아흐메드 야신(후43분·이상 이라크)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