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연말정산 공제 확대…5월쯤 추가 환급”
입력 2015.01.22 (06:58) 수정 2015.01.22 (07:58)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연말정산이 '세금 폭탄'이라는 여론의 강한 반발에 정부 여당이 두 손을 들었습니다.

각종 공제 대상을 확대하고 법을 고쳐서 올 연말 정산에 소급 적용하기로 했습니다.

이승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기획재정부와 새누리당은 긴급 협의에서 4가지 보완책을 마련해, 연말 정산에 소급 적용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우선 다자녀 세액 공제 수준을 상향 조정하고, 폐지됐던 자녀 출생, 입양 공제를 되살리기로 했습니다.

또 독신자 표준 세액 공제액도 올리고 , 연금 보험료 세액 공제도 확대합니다.

<인터뷰> 주호영(새누리당 정책위 의장) : "소득 구간간 세부담 증가 및 형평 등을 고려하여 세부담이 적정화 되도록 구체적인 보완 대책을 마련하기로 하였다."

연말 정산으로 인한 추가 납부액은 나눠내도록 하고 신고 절차도 간소화 하기로 했습니다.

당정은 다음달 말까지 기존 연말 정산이 끝나면 3월 중으로 결과를 분석해, 공제 확대 폭을 결정하고, 4월 중에 법을 개정하고 5월에는 소급분 환급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당정협의에서 정부는 올해 연말정산 분까지 소급하는데 난색을 표시했지만 새누리당의 강력한 요구에 입장을 바꿨습니다.

<인터뷰> 최경환(경제부총리) : "현행 법으로는 불가능하고요, 당에서 입법 조치가 전제가 된다면 가능하다고 보고 있습니다. (소급이 가능하다고?) 네."

당정이 일단 급한 불을 끄자는 데는 한 목소리를 냈지만 구체적인 공제 확대 폭 등을 놓고는 줄다리기가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 “연말정산 공제 확대…5월쯤 추가 환급”
    • 입력 2015-01-22 07:00:54
    • 수정2015-01-22 07:58:27
    뉴스광장
<앵커 멘트>

연말정산이 '세금 폭탄'이라는 여론의 강한 반발에 정부 여당이 두 손을 들었습니다.

각종 공제 대상을 확대하고 법을 고쳐서 올 연말 정산에 소급 적용하기로 했습니다.

이승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기획재정부와 새누리당은 긴급 협의에서 4가지 보완책을 마련해, 연말 정산에 소급 적용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우선 다자녀 세액 공제 수준을 상향 조정하고, 폐지됐던 자녀 출생, 입양 공제를 되살리기로 했습니다.

또 독신자 표준 세액 공제액도 올리고 , 연금 보험료 세액 공제도 확대합니다.

<인터뷰> 주호영(새누리당 정책위 의장) : "소득 구간간 세부담 증가 및 형평 등을 고려하여 세부담이 적정화 되도록 구체적인 보완 대책을 마련하기로 하였다."

연말 정산으로 인한 추가 납부액은 나눠내도록 하고 신고 절차도 간소화 하기로 했습니다.

당정은 다음달 말까지 기존 연말 정산이 끝나면 3월 중으로 결과를 분석해, 공제 확대 폭을 결정하고, 4월 중에 법을 개정하고 5월에는 소급분 환급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당정협의에서 정부는 올해 연말정산 분까지 소급하는데 난색을 표시했지만 새누리당의 강력한 요구에 입장을 바꿨습니다.

<인터뷰> 최경환(경제부총리) : "현행 법으로는 불가능하고요, 당에서 입법 조치가 전제가 된다면 가능하다고 보고 있습니다. (소급이 가능하다고?) 네."

당정이 일단 급한 불을 끄자는 데는 한 목소리를 냈지만 구체적인 공제 확대 폭 등을 놓고는 줄다리기가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