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교육청, 올해 학생 1인당 급식비 지원 늘려
입력 2015.01.22 (11:40) 수정 2015.01.22 (18:56) 사회
올해 서울 시내 초중고등학교 학생들에게 지원되는 1인당 급식비가 늘어나고 나트륨 함량이 줄어든 급식이 제공됩니다.

서울시교육청은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15학년도 학교급식 기본 방향을 발표했습니다.

서울교육청은 올해 학생 1인 당 한 끼 기준으로 공립초등학교는 3천 8백 60원, 중학교는 4천 백 70원의 급식비를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이는 지난해보다 초등학교는 백 60원, 중학교는 70원이 늘어난 액수입니다.

또 학교 급식에서 나트륨 함량을 줄이기 위해 '학교별 1끼 나트륨 줄이기' 세부 추진 대책을 마련해 시행하기로 했으며 학교 급식 식단표에 알레르기 유발식품 정보 공지를 의무화하기로 했습니다.
  • 서울교육청, 올해 학생 1인당 급식비 지원 늘려
    • 입력 2015-01-22 11:40:34
    • 수정2015-01-22 18:56:01
    사회
올해 서울 시내 초중고등학교 학생들에게 지원되는 1인당 급식비가 늘어나고 나트륨 함량이 줄어든 급식이 제공됩니다.

서울시교육청은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15학년도 학교급식 기본 방향을 발표했습니다.

서울교육청은 올해 학생 1인 당 한 끼 기준으로 공립초등학교는 3천 8백 60원, 중학교는 4천 백 70원의 급식비를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이는 지난해보다 초등학교는 백 60원, 중학교는 70원이 늘어난 액수입니다.

또 학교 급식에서 나트륨 함량을 줄이기 위해 '학교별 1끼 나트륨 줄이기' 세부 추진 대책을 마련해 시행하기로 했으며 학교 급식 식단표에 알레르기 유발식품 정보 공지를 의무화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