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경환 “연말정산으로 인한 증세 논의 적절치 않아”
입력 2015.01.22 (19:14) 경제
최경환 경제부총리가 연말정산에 대한 과도한 걱정 때문에 증세 논의가 불거지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말했습니다.

최 부총리는 오늘 인천에서 현장방문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이 같이 말하고 야권이 인상을 주장하는 법인세에 대해선 세계적으로 낮추는 상황이라 부작용이 예상된다고 밝혔습니다.

또 올해 연말정산 환급액이 지난해 4조 5천억 원보다 상당폭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며 국회가 입법을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달라진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밖에 오늘 밤 추가 양적완화를 결정할 것으로 보이는 유럽중앙은행의 움직임에 대해선 혹시 있을지도 모르는 자본유출에 대비해 관련 규정을 정비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 최경환 “연말정산으로 인한 증세 논의 적절치 않아”
    • 입력 2015-01-22 19:14:52
    경제
최경환 경제부총리가 연말정산에 대한 과도한 걱정 때문에 증세 논의가 불거지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말했습니다.

최 부총리는 오늘 인천에서 현장방문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이 같이 말하고 야권이 인상을 주장하는 법인세에 대해선 세계적으로 낮추는 상황이라 부작용이 예상된다고 밝혔습니다.

또 올해 연말정산 환급액이 지난해 4조 5천억 원보다 상당폭 줄어들 것으로 보인다며 국회가 입법을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달라진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밖에 오늘 밤 추가 양적완화를 결정할 것으로 보이는 유럽중앙은행의 움직임에 대해선 혹시 있을지도 모르는 자본유출에 대비해 관련 규정을 정비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