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국 국유기업 작년 이윤 증가율 3.4% 그쳐
입력 2015.01.22 (20:07) 수정 2015.01.22 (23:33) 국제
지난해 중국의 국유기업이 이윤 증가율이 전년도보다 줄은 3.4%에 머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국 재정부는 지난해 전체 국유기업 이윤총액이 2조 4천여억 위안으로 전년도보다 3.4%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같은 증가율은 지난 2013년 5.9%에 비해 2.5% 포인트나 줄어든 것입니다.

지난해 중국 국유기업의 영업총수입도 48조 636억 위안으로 4.0% 증가하는데 그쳐 전년 증가율 10.1%에 비해 6.1% 포인트나 낮아졌습니다.

이같은 결과는 지난해 중국의 전반적인 성장 둔화 속에서 과잉 생산과 구조조정 여파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됩니다.
  • 중국 국유기업 작년 이윤 증가율 3.4% 그쳐
    • 입력 2015-01-22 20:07:05
    • 수정2015-01-22 23:33:04
    국제
지난해 중국의 국유기업이 이윤 증가율이 전년도보다 줄은 3.4%에 머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국 재정부는 지난해 전체 국유기업 이윤총액이 2조 4천여억 위안으로 전년도보다 3.4%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같은 증가율은 지난 2013년 5.9%에 비해 2.5% 포인트나 줄어든 것입니다.

지난해 중국 국유기업의 영업총수입도 48조 636억 위안으로 4.0% 증가하는데 그쳐 전년 증가율 10.1%에 비해 6.1% 포인트나 낮아졌습니다.

이같은 결과는 지난해 중국의 전반적인 성장 둔화 속에서 과잉 생산과 구조조정 여파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