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의사회관에서 70대 의사 숨진 채 발견
입력 2015.01.25 (03:37) 수정 2015.01.25 (16:18) 사회
어제 저녁 7시 반쯤 서울시 의사회관 화장실에서 신경정신과 의사 71살 유모 씨가 피를 흘리며 쓰러진 채 직원에게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경찰은 유 씨의 목과 손목에서 자해 흔적이 발견됐다며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유 씨는 30대 여성 환자를 치료해주겠다며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혐의로 지난해 4월 송치돼 최근까지 검찰 수사를 받아왔으며 의사협회 윤리위원회에도 제소돼 출석을 앞두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의사회관에서 70대 의사 숨진 채 발견
    • 입력 2015-01-25 03:37:03
    • 수정2015-01-25 16:18:02
    사회
어제 저녁 7시 반쯤 서울시 의사회관 화장실에서 신경정신과 의사 71살 유모 씨가 피를 흘리며 쓰러진 채 직원에게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경찰은 유 씨의 목과 손목에서 자해 흔적이 발견됐다며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유 씨는 30대 여성 환자를 치료해주겠다며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혐의로 지난해 4월 송치돼 최근까지 검찰 수사를 받아왔으며 의사협회 윤리위원회에도 제소돼 출석을 앞두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