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주포 훈련중 사망 병사, 포탑에 가슴 부딪쳐 숨져”
입력 2015.01.25 (18:29) 수정 2015.01.25 (18:31) 정치
K-9 자주포 전투배치 훈련 중 숨진 해병대 연평부대 소속 이모 일병은 당초 알려진 머리 충격이 아닌 왼쪽 흉부가 포탑에 눌려 숨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군 당국은 사고 원인을 조사한 결과, 어제 오후 5시 쯤 자주포 훈련을 하던 이 일병이 자주포 차량 내부에서 해치를 열고 밖으로 나오다가 움직이는 포탑에 왼쪽 가슴이 심하게 부딪쳤다고 밝혔습니다.

이 일병은 응급조치를 받은 뒤 곧바로 119 헬기로 인천시의 한 대형병원에 옮겨졌지만 3시간여 만에 끝내 숨졌습니다.

군 당국은 동료 병사들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자주포 훈련중 사망 병사, 포탑에 가슴 부딪쳐 숨져”
    • 입력 2015-01-25 18:29:50
    • 수정2015-01-25 18:31:17
    정치
K-9 자주포 전투배치 훈련 중 숨진 해병대 연평부대 소속 이모 일병은 당초 알려진 머리 충격이 아닌 왼쪽 흉부가 포탑에 눌려 숨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군 당국은 사고 원인을 조사한 결과, 어제 오후 5시 쯤 자주포 훈련을 하던 이 일병이 자주포 차량 내부에서 해치를 열고 밖으로 나오다가 움직이는 포탑에 왼쪽 가슴이 심하게 부딪쳤다고 밝혔습니다.

이 일병은 응급조치를 받은 뒤 곧바로 119 헬기로 인천시의 한 대형병원에 옮겨졌지만 3시간여 만에 끝내 숨졌습니다.

군 당국은 동료 병사들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