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종자 신품종 1,917종 증가…채소류 최다
입력 2015.01.26 (09:33) 경제
국립종자원은 지난해 국내 종자시장에 천 9백여개 신품종이 등장해 전년보다 18%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새 품종은 채소류가 천79종으로 가장 많았고 화훼 514개와 과수 163개, 식량 94개 순이었습니다.

단일 품종으로는 고추가 317종으로 1위를 차지했고, 토마토가 117종, 무 89종 등이었습니다.

종자원은 채소와 화훼류의 경우 소비자의 기호가 빨리 바뀌기 때문에 식량이나 과수류보다 신품종이 더 많이 나오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 지난해 종자 신품종 1,917종 증가…채소류 최다
    • 입력 2015-01-26 09:33:26
    경제
국립종자원은 지난해 국내 종자시장에 천 9백여개 신품종이 등장해 전년보다 18%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새 품종은 채소류가 천79종으로 가장 많았고 화훼 514개와 과수 163개, 식량 94개 순이었습니다.

단일 품종으로는 고추가 317종으로 1위를 차지했고, 토마토가 117종, 무 89종 등이었습니다.

종자원은 채소와 화훼류의 경우 소비자의 기호가 빨리 바뀌기 때문에 식량이나 과수류보다 신품종이 더 많이 나오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