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급외제차 빌려 밀수출…4명 구속
입력 2015.01.26 (11:09) 수정 2015.01.26 (19:06) 사회
대구지방경찰청은 고급 외제차를 빌린 뒤 밀수출하려한 32살 최 모씨 등 4명을 사기혐의로 구속했습니다.

이들은 지난해 말부터 최근까지 외제차 관련 인터넷 동호회에서 하루 50만원~100만원 가량을 주고 시가 2억 4천만원이 넘는 마세라티 GT 등 고급 외제차량 3대를 빌린 뒤, 위치추적기를 제거하고 주인 몰래 판매하려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또 이들에게 돈을 받고 차량을 빌려 준 차주에 대해서도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조사할 방침입니다.
  • 고급외제차 빌려 밀수출…4명 구속
    • 입력 2015-01-26 11:09:15
    • 수정2015-01-26 19:06:35
    사회
대구지방경찰청은 고급 외제차를 빌린 뒤 밀수출하려한 32살 최 모씨 등 4명을 사기혐의로 구속했습니다.

이들은 지난해 말부터 최근까지 외제차 관련 인터넷 동호회에서 하루 50만원~100만원 가량을 주고 시가 2억 4천만원이 넘는 마세라티 GT 등 고급 외제차량 3대를 빌린 뒤, 위치추적기를 제거하고 주인 몰래 판매하려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또 이들에게 돈을 받고 차량을 빌려 준 차주에 대해서도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 위반 혐의로 입건해 조사할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