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서구 사는 야구팬, 올시즌 기다리는 이유
입력 2015.01.26 (11:45) 사회

오는 3월부터 지하철 9호선의 신논현~종합운동장 구간이 추가 개통한다.

9호선 추가 개통으로 현재 지하철로 60분대인 김포공항~종합운동장 구간의 이동 시간은 30분대로 줄어든다.

오늘(26일) 서울시는 오는 3월28일에 지하철 9호선 2단계 구간을 개통한다고 밝혔다.

2단계가 개통되면 현재 운행 중인 개화역~신논현역 구간에 이어 언주, 선정릉, 삼성중앙, 봉은사, 종합운동장 등 5개 역이 추가된다.

현재 김포공항역에서 2호선 종합운동장역까지 가장 빨리 가려면 공항철도를 이용해 홍대입구역에서 환승한 뒤 종합운동장역에 도착해야 한다.

이 경우 65분이 걸리지만 2단계 개통 이후 9호선 급행열차를 이용하면 환승 없이 38분만에 도착한다.

강서 지역에서 강남으로의 접근성이 한층 높아진 것이다.



▲잠실 야구장. 오는 3월 지하철 9호선이 추가 개통하면서 강서-강남 간 접근성이 높아질 예정이다

◆31일부터 시운전 "변경된 열차 시간표 확인"

서울시는 2단계 구간 개통 이후 원활한 운행을 위해 오는 31일부터 시운전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시운전 기간, 9호선 열차는 2단계 구간이 개통했다는 가정하에 운행을 한다. 새로 개통되는 역에서는 실제 승객을 태우지 않을 뿐 열차는 오고간다.

현재 열차 운행 비율(출근시간대 일반 : 급행 1 : 1·평상 시 2 : 1)을 유지한 상태로 시운전을 하면 운행거리가 약 4.5㎞ 길어지면서 대기시간이 최장 3분 더 늘어나게 된다.

서울시는 이러한 불편을 줄이기 위해 일반 열차와 급행 열차의 비율을 1 : 1로 조정할 예정이다.

이로 인해 평상 시 급행열차 운행 횟수가 증가해 현재보다 대기시간이 13분에서 10분으로 단축된다.

다만 서울시는 당초 계획보다 3년 이른 2011년에 9호선 열차 48량을 증차해 현재 144량을 운행 중인 만큼, 2단계 개통에 따른 별도의 증차 계획은 없다고 설명했다.

김경호 서울시 도시교통본부장은 "시운전으로 인한 시민 불편을 줄이고자 급행열차 운행을 늘린다"며 "오는 토요일부터 9호선 운행 시간이 바뀌므로 사전에 확인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시운전으로 변경되는 열차 운행정보는 9호선 각 역사와 열차에 게시된 안내문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서울시 메트로 9호선 홈페이지(www.metro9.co.kr), 9호선 고객지원센터(2656-0009) 등을 통해 안내받을 수도 있다.

 
  • 강서구 사는 야구팬, 올시즌 기다리는 이유
    • 입력 2015-01-26 11:45:47
    사회

오는 3월부터 지하철 9호선의 신논현~종합운동장 구간이 추가 개통한다.

9호선 추가 개통으로 현재 지하철로 60분대인 김포공항~종합운동장 구간의 이동 시간은 30분대로 줄어든다.

오늘(26일) 서울시는 오는 3월28일에 지하철 9호선 2단계 구간을 개통한다고 밝혔다.

2단계가 개통되면 현재 운행 중인 개화역~신논현역 구간에 이어 언주, 선정릉, 삼성중앙, 봉은사, 종합운동장 등 5개 역이 추가된다.

현재 김포공항역에서 2호선 종합운동장역까지 가장 빨리 가려면 공항철도를 이용해 홍대입구역에서 환승한 뒤 종합운동장역에 도착해야 한다.

이 경우 65분이 걸리지만 2단계 개통 이후 9호선 급행열차를 이용하면 환승 없이 38분만에 도착한다.

강서 지역에서 강남으로의 접근성이 한층 높아진 것이다.



▲잠실 야구장. 오는 3월 지하철 9호선이 추가 개통하면서 강서-강남 간 접근성이 높아질 예정이다

◆31일부터 시운전 "변경된 열차 시간표 확인"

서울시는 2단계 구간 개통 이후 원활한 운행을 위해 오는 31일부터 시운전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시운전 기간, 9호선 열차는 2단계 구간이 개통했다는 가정하에 운행을 한다. 새로 개통되는 역에서는 실제 승객을 태우지 않을 뿐 열차는 오고간다.

현재 열차 운행 비율(출근시간대 일반 : 급행 1 : 1·평상 시 2 : 1)을 유지한 상태로 시운전을 하면 운행거리가 약 4.5㎞ 길어지면서 대기시간이 최장 3분 더 늘어나게 된다.

서울시는 이러한 불편을 줄이기 위해 일반 열차와 급행 열차의 비율을 1 : 1로 조정할 예정이다.

이로 인해 평상 시 급행열차 운행 횟수가 증가해 현재보다 대기시간이 13분에서 10분으로 단축된다.

다만 서울시는 당초 계획보다 3년 이른 2011년에 9호선 열차 48량을 증차해 현재 144량을 운행 중인 만큼, 2단계 개통에 따른 별도의 증차 계획은 없다고 설명했다.

김경호 서울시 도시교통본부장은 "시운전으로 인한 시민 불편을 줄이고자 급행열차 운행을 늘린다"며 "오는 토요일부터 9호선 운행 시간이 바뀌므로 사전에 확인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시운전으로 변경되는 열차 운행정보는 9호선 각 역사와 열차에 게시된 안내문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서울시 메트로 9호선 홈페이지(www.metro9.co.kr), 9호선 고객지원센터(2656-0009) 등을 통해 안내받을 수도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