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주에 1,600만 원’ 상습 날치기 40대 구속
입력 2015.01.26 (12:00) 수정 2015.01.26 (19:06) 사회
서울 광진경찰서는 상습 날치기 혐의로 41살 박 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박 씨는 지난 8일부터 1주일 동안 서울 강남과 경기 안양 일대에서 여성 행인을 오토바이로 뒤따라간 뒤 가방을 낚아채 달아나는 수법으로 12회에 걸쳐 천 6백만 원어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박 씨는 주로 밤 9시에서 자정 사이에 대로변을 홀로 걷는 중년 여성을 노린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박 씨는 지난해 11월 출소한 뒤 이렇다 할 직업을 구하지 못하자 소형 오토바이를 훔쳐 범행을 계획했다고 경찰에 진술했습니다.
  • ‘1주에 1,600만 원’ 상습 날치기 40대 구속
    • 입력 2015-01-26 12:00:11
    • 수정2015-01-26 19:06:35
    사회
서울 광진경찰서는 상습 날치기 혐의로 41살 박 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박 씨는 지난 8일부터 1주일 동안 서울 강남과 경기 안양 일대에서 여성 행인을 오토바이로 뒤따라간 뒤 가방을 낚아채 달아나는 수법으로 12회에 걸쳐 천 6백만 원어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박 씨는 주로 밤 9시에서 자정 사이에 대로변을 홀로 걷는 중년 여성을 노린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박 씨는 지난해 11월 출소한 뒤 이렇다 할 직업을 구하지 못하자 소형 오토바이를 훔쳐 범행을 계획했다고 경찰에 진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