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브라질, 물 부족 현실화…극단적 제한 급수 검토
입력 2015.01.29 (02:28) 수정 2015.01.29 (19:26) 국제
브라질에서 오랜 가뭄으로 물 부족과 전력난에 따른 재난 수준의 피해가 우려되고 있습니다.

브라질 상파울루주 당국은 주요 저수지의 수량이 늘어나지 않으면 극단적인 제한급수 조치를 시행할 수 밖에 없다고 밝혔다고 브라질 언론이 현지시각으로 28일 보도했습니다.

주 당국이 말한 극단적인 조치는 1주일 가운데 이틀만 급수하고 닷새 동안은 급수를 중단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상파울루 수도국 관계자는 급수 체계가 완전히 붕괴하는 상황을 피하려면 극단적인 조치가 필요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 브라질, 물 부족 현실화…극단적 제한 급수 검토
    • 입력 2015-01-29 02:28:14
    • 수정2015-01-29 19:26:19
    국제
브라질에서 오랜 가뭄으로 물 부족과 전력난에 따른 재난 수준의 피해가 우려되고 있습니다.

브라질 상파울루주 당국은 주요 저수지의 수량이 늘어나지 않으면 극단적인 제한급수 조치를 시행할 수 밖에 없다고 밝혔다고 브라질 언론이 현지시각으로 28일 보도했습니다.

주 당국이 말한 극단적인 조치는 1주일 가운데 이틀만 급수하고 닷새 동안은 급수를 중단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상파울루 수도국 관계자는 급수 체계가 완전히 붕괴하는 상황을 피하려면 극단적인 조치가 필요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