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닛산자동차, 미국에서 76만 8천 대 리콜
입력 2015.01.29 (05:40) 수정 2015.01.29 (22:50) 연합뉴스
일본의 닛산자동차가 5개 차종 76만8천 대의 자동차를 리콜하기로 했다고 28일(현지시간) 미국 고속도로안전교통국(NHTSA)에 신고했다.

먼저 닛산은 배선 뭉치에 물이 스며들 우려가 있는 소형 SUV 닛산 로그(2008년∼2013년)와 로그 실렉트(2014년) 55만 2천대를 리콜한다.

이들 차량은 눈 또는 물이 배선 뭉치에 스며들어 누전을 일으키고, 나아가 차량 화재로 연결될 우려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닛산 판매점의 딜러들은 이들 차량을 점검하고 나서 문제가 발견되면 무상으로 수리해줄 계획이다.

이들 차량은 대부분 북미지역에서 판매됐다고 닛산 측은 밝혔다.

또 패스파인더(2013년∼2014년)와 인피니티 JX35(2013년), 인피니티 QX60(2014년) 21만 6천대도 리콜 대상이다.

이들 차량은 후드의 잠금장치에 문제가 있을 수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후드의 잠금장치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으면 주행 중에 후드가 열려 대형 사고로 연결될 수 있다.

미국의 포드자동차도 4개 차종 22만 1천대를 리콜하기로 했다.

2010년에서 2013년 사이에 생산된 타우러스, 링컨 MKS, 폴리스 인터셉터는 충돌 때 문이 열릴 우려가 있다.

또 2014년 트랜싯 커넥트는 안전벨트가 지나치게 강한 것으로 나타났다.

  • 닛산자동차, 미국에서 76만 8천 대 리콜
    • 입력 2015-01-29 05:40:02
    • 수정2015-01-29 22:50:26
    연합뉴스
일본의 닛산자동차가 5개 차종 76만8천 대의 자동차를 리콜하기로 했다고 28일(현지시간) 미국 고속도로안전교통국(NHTSA)에 신고했다.

먼저 닛산은 배선 뭉치에 물이 스며들 우려가 있는 소형 SUV 닛산 로그(2008년∼2013년)와 로그 실렉트(2014년) 55만 2천대를 리콜한다.

이들 차량은 눈 또는 물이 배선 뭉치에 스며들어 누전을 일으키고, 나아가 차량 화재로 연결될 우려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닛산 판매점의 딜러들은 이들 차량을 점검하고 나서 문제가 발견되면 무상으로 수리해줄 계획이다.

이들 차량은 대부분 북미지역에서 판매됐다고 닛산 측은 밝혔다.

또 패스파인더(2013년∼2014년)와 인피니티 JX35(2013년), 인피니티 QX60(2014년) 21만 6천대도 리콜 대상이다.

이들 차량은 후드의 잠금장치에 문제가 있을 수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후드의 잠금장치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으면 주행 중에 후드가 열려 대형 사고로 연결될 수 있다.

미국의 포드자동차도 4개 차종 22만 1천대를 리콜하기로 했다.

2010년에서 2013년 사이에 생산된 타우러스, 링컨 MKS, 폴리스 인터셉터는 충돌 때 문이 열릴 우려가 있다.

또 2014년 트랜싯 커넥트는 안전벨트가 지나치게 강한 것으로 나타났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