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IS 여성 테러범, 요르단서 시리아로 이동”
입력 2015.01.29 (07:21) 수정 2015.01.29 (09:35) 국제
이슬람 수니파 무장세력 IS가 석방을 요구한 사지다 알-리샤위가 요르단에서 시리아로 이동했다는 보도가 나왔습니다.

중국 신화통신은 팬아랍 알-마예딘 방송을 인용해 어젯밤 사지다 알-리샤위가 요르단 교도소에서 나와 시리아 영토로 들어갔다고 전했습니다.

현지 방송은 IS가 일본인 인질 고토 겐지 씨와 사지다 알-리샤위를 시리아 락까 북쪽 알-샤다데에서 교환할 것이라고 보도했다고 통신은 전했습니다.
  • “IS 여성 테러범, 요르단서 시리아로 이동”
    • 입력 2015-01-29 07:21:12
    • 수정2015-01-29 09:35:42
    국제
이슬람 수니파 무장세력 IS가 석방을 요구한 사지다 알-리샤위가 요르단에서 시리아로 이동했다는 보도가 나왔습니다.

중국 신화통신은 팬아랍 알-마예딘 방송을 인용해 어젯밤 사지다 알-리샤위가 요르단 교도소에서 나와 시리아 영토로 들어갔다고 전했습니다.

현지 방송은 IS가 일본인 인질 고토 겐지 씨와 사지다 알-리샤위를 시리아 락까 북쪽 알-샤다데에서 교환할 것이라고 보도했다고 통신은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