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침체된 맥주 시장을 살려라!
입력 2015.01.29 (09:48) 수정 2015.01.29 (10:03)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맥주와 발포주 등, 이른바 맥주계 음료의 판매량이 10년 연속 사상 최저 수준을 기록하고 있는데요.

일본 맥주 업계는 다양한 전략으로 어려움을 타개하고 있습니다.

<리포트>

얼마 전, 기린 맥주가 가격이 저렴한 '제3 맥주' 신제품을 발표했습니다.

'제3 맥주'란 맥주나 발포주와는 또 다른 원료와 제조법으로 만든 맥주 맛의 발포 알코올 음료인데요.

<녹취> "세계에서 처음으로 '당질 제로', '프린체 제로' '칼로리 오프'를 실현했습니다!"

지난해, 통풍의 원인으로 알려진 '프린체'와 '당질'을 거의 없앤 상품을 발포주라는 이름으로 출시했더니 목표보다 2배 이상의 매출을 기록했습니다.

그래서 이번엔 칼로리를 더 줄여, '제3 맥주'로 출시하게 된 겁니다.

아사히 맥주는 다채로운 맛과 향, 소량 생산을 내세운 '수제 맥주' 분야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맥주 시장의 불황 탈출을 위해 업계는 소비자의 입맛을 잡기 위한 맞춤형 전략을 구사하고 있습니다.
  • 일본, 침체된 맥주 시장을 살려라!
    • 입력 2015-01-29 09:49:51
    • 수정2015-01-29 10:03:08
    930뉴스
<앵커 멘트>

맥주와 발포주 등, 이른바 맥주계 음료의 판매량이 10년 연속 사상 최저 수준을 기록하고 있는데요.

일본 맥주 업계는 다양한 전략으로 어려움을 타개하고 있습니다.

<리포트>

얼마 전, 기린 맥주가 가격이 저렴한 '제3 맥주' 신제품을 발표했습니다.

'제3 맥주'란 맥주나 발포주와는 또 다른 원료와 제조법으로 만든 맥주 맛의 발포 알코올 음료인데요.

<녹취> "세계에서 처음으로 '당질 제로', '프린체 제로' '칼로리 오프'를 실현했습니다!"

지난해, 통풍의 원인으로 알려진 '프린체'와 '당질'을 거의 없앤 상품을 발포주라는 이름으로 출시했더니 목표보다 2배 이상의 매출을 기록했습니다.

그래서 이번엔 칼로리를 더 줄여, '제3 맥주'로 출시하게 된 겁니다.

아사히 맥주는 다채로운 맛과 향, 소량 생산을 내세운 '수제 맥주' 분야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맥주 시장의 불황 탈출을 위해 업계는 소비자의 입맛을 잡기 위한 맞춤형 전략을 구사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