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나성린, 연말정산 3월∼5월 분납…개정안 발의
입력 2015.01.29 (13:04) 수정 2015.01.29 (14:50) 정치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새누리당 나성린 의원은 연말정산 후속 조치와 관련해 납세자가 추가 납부세액을 오는 3월부터 3개월간 나눠 낼 수 있도록 하는 소득세법 개정안을 발의했습니다.

개정안은 추가 납부세액이 10만 원을 넘을 경우 매년 2월부터 3개월 간 분납할 수 있도록 하고, 특히 올해는 시간이 촉박한 만큼 3월부터 3개월간 분납할 수 있도록 특례조항을 뒀습니다.

앞서 당정은 지난 21일, 협의를 갖고 연말정산 추가납부 세액 분납을 허용하기로 했습니다.
  • 나성린, 연말정산 3월∼5월 분납…개정안 발의
    • 입력 2015-01-29 13:04:24
    • 수정2015-01-29 14:50:13
    정치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새누리당 나성린 의원은 연말정산 후속 조치와 관련해 납세자가 추가 납부세액을 오는 3월부터 3개월간 나눠 낼 수 있도록 하는 소득세법 개정안을 발의했습니다.

개정안은 추가 납부세액이 10만 원을 넘을 경우 매년 2월부터 3개월 간 분납할 수 있도록 하고, 특히 올해는 시간이 촉박한 만큼 3월부터 3개월간 분납할 수 있도록 특례조항을 뒀습니다.

앞서 당정은 지난 21일, 협의를 갖고 연말정산 추가납부 세액 분납을 허용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