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천안함, 북 시인·사과·재발 방지 등 있어야”
입력 2015.01.29 (14:01) 수정 2015.01.29 (15:35) 정치
통일부는 5·24 조치 해제를 위해서는 북한이 천안함 대한 시인과 사과, 재발방지 등 책임있는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통일부 당국자는 오늘 기자들과 만나 5·24 조치 해제를 위해서는 국민이 납득할 만한 북한의 책임있는 조치가 있어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 당국자는 이명박 전 대통령의 회고록에서 북한이 천안함 사건과 관련해 '동족으로서 유감이라고 생각한다'는 표현을 제안했는데 우리 정부가 거부했다는 내용과 관련해서는 "회고록 내용에 대해 언급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말했습니다.

이 당국자는 설을 계기로 한 이산가족 상봉행사가 사실상 어려워진데 대해선 꼭 설에 맞춰서 하겠다는 것은 아니라면서 이산상봉이 이뤄지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이산가족 상봉을 위한 추가 제안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는 북한의 반응과 남북관계 상황 등을 봐서 여러 대응 방안을 검토해 나가겠다고 설명했습니다.
  • 정부 “천안함, 북 시인·사과·재발 방지 등 있어야”
    • 입력 2015-01-29 14:01:05
    • 수정2015-01-29 15:35:57
    정치
통일부는 5·24 조치 해제를 위해서는 북한이 천안함 대한 시인과 사과, 재발방지 등 책임있는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통일부 당국자는 오늘 기자들과 만나 5·24 조치 해제를 위해서는 국민이 납득할 만한 북한의 책임있는 조치가 있어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 당국자는 이명박 전 대통령의 회고록에서 북한이 천안함 사건과 관련해 '동족으로서 유감이라고 생각한다'는 표현을 제안했는데 우리 정부가 거부했다는 내용과 관련해서는 "회고록 내용에 대해 언급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말했습니다.

이 당국자는 설을 계기로 한 이산가족 상봉행사가 사실상 어려워진데 대해선 꼭 설에 맞춰서 하겠다는 것은 아니라면서 이산상봉이 이뤄지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이산가족 상봉을 위한 추가 제안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는 북한의 반응과 남북관계 상황 등을 봐서 여러 대응 방안을 검토해 나가겠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